이코노미톡뉴스
  • UPDATE : 2017.11.23 목 01:59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핫이슈
멜라니아, '패셔너블' vs '우아함 부족'... 광대 승천까지 '말말말'
  •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7.11.08 20:41
  • 댓글 0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아내이자 퍼스트 레이디인 멜라니아 트럼프에 대한 관심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멜라니아는 180cm의 큰 키와 모델 출신 경력, 화려한 영부인 패션 등으로 언제나 미디어의 사랑을 받는 ‘유명인사’다.

그런 멜라니아는 한국 방문 당시 큰 사이즈의 선글라스와 어깨를 강조하는 오버사이즈의 코트를 착용했다. 보라색 하이힐은 그녀의 키를 트럼프와 비슷하게 만들었다.

▲ 멜라니아 트럼프 (SBS 캡쳐)

이런 ‘모델 포스’는 김정숙 여사와 함께 있을 때도 여전했다. 멜라니아는 마치 모델 워킹처럼 천천히 걸으며 주변인들에게 손을 들고 인사를 건넸다.

또 만찬 자리에서는 레이스로 뒤덮인 검은색 드레스를 택했다. 스모키 메이크업과 올림 스타일의 헤어 스타일도 눈길을 끌었다.

또 멜라니아는 샤이니 민호와 함께 학생들을 맞이하던 중, 소녀팬들이 민호를 향해 소리를 지르자 가볍게 민호의 팔을 만지며 활짝 웃는 등 자유로운 액션을 취했다.

멜라니아의 이런 패션과 태도에 대해 한국 네티즌들은 열띤 반응을 보이고 있다. 네티즌들은 “선글라스가 마치 오드리 헵번 같다. 머리스타일도 그렇고” “이제 딱딱한 내조 이미지 벗고, 영부인도 자유롭게 옷 입어야 한다” “모델같기만 하다. 우아함은 모르겠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멜라니아 트럼프는 일본 방문 당시 한국에서의 의상보다 조금 더 밝고 화려한 패턴의 의상을 골라 그 정치적 의도에 많은 관심이 쏠리기도 했다.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 후원하기>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배지현, 킬힐 벗어야 했던 과거... ‘롱다리 배려’배지현, 킬힐 벗어야 했던 과거... ‘롱다리 배려’
김소희, ‘9종 표정 세트’ 매혹... “연기자 해도 되겠...김소희, ‘9종 표정 세트’ 매혹... “연기자 해도 되겠...
[월드 뮤직] 초대 아메리칸 아이돌 우승자 켈리 클락슨, ...[월드 뮤직] 초대 아메리칸 아이돌 우승자 켈리 클락슨, ...
해피 데스 데이, 해피 데스 데이, "마르고 닳도록 봤지만"... 반전 피바...
[스타 근황] '미우새' 윤정수, 박수홍과 약속 지키려 본...[스타 근황] '미우새' 윤정수, 박수홍과 약속 지키려 본...
김혜수, 김혜수, "저 때문에 놀라신 분들"... 육감 의상 '사과...
베니스에서 대구아트페어 그리고 다시 유럽으로...김완·심향...베니스에서 대구아트페어 그리고 다시 유럽으로...김완·심향...
조덕제, 스크립트 열었지만 조덕제, 스크립트 열었지만 "커뮤니티 미끼 문 듯" 썰전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