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UPDATE : 2018.12.10 월 18:55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홍진영 언니 홍선영, 탄산 벌컥벌컥 마시다 빼앗아가자 버럭 “네가 갖다 먹어”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8.11.19 01:03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 방송 캡처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홍진영 언니가 탄산 무한 사랑으로 동생을 당황하게 했다.

18일 방송된 ‘미운우리새끼’에서는 홍진영 자매의 일상 라이프가 전파를 탔다.

파마머리에 진한 화장, 큰 몸집의 소유자인 홍진영 언니 홍선영은 먹방에 화려한 입담으로 모벤져스는 물론 스페셜 MC로 출연한 이문세마저 빠져들게 했다. 

이날 아침부터 배달 음식으로 푸짐한 한 상을 차린 두 자매는 고기에 치즈 김치전 등을 배불리 먹었다.

홍선영은 특히 고기를 먹을 때 탄산음료를 계속해서 벌컥벌컥 들이켰고 홍진영은 언니의 건강을 생각해서 탄산음료를 그만 마실 것을 권했다. 

하지만 언니는 탄산은 숨쉬기 위해 먹는 것이란 말로 홍진영을 황당하게 했다.

특히 홍진영 언니는 자신 앞에 놓인 탄산을 빼앗아가자 “네가 갖다 먹어”라며 버럭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