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9.15 일 20:4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문화라이프 건축·디자인
소동파 목석도 664억 낙찰...크리스티 홍콩 하반기 경매 3,940억 기록
  •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8.11.30 13:06
  • 댓글 0

[왕진오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미술품 경매사 홍콩 크리스티(CHRISTIE'S)가 11월 24~28일 5일간 진행한 하반기 경매 결과 경매 총액 3,940억 원을 기록하며 마무리됐다.

▲ 664억에 낙찰된 소동파(SU SH)의 '목석도(木石圖)’.(사진=크리스티)

이번 경매 최고가는 '유구한 문예의 발자취, 중국 예술 큐레이팅 이브닝 경매'에 출품된 소동파 (Su Shi)의 '목석도(木石圖)’가 수수료 포함HKD463,600,000(한화 약 664억 원)에 낙찰되어 크리스티 아시아 경매에서 거래된 가장 비싼 작품으로 기록을 경신했다.

또한, 11월 24일 '아시아 20세기 & 동시대 미술 (Asian 20th Century & Contemporary Art) 이브닝 경매'에서는 자오 우키의 작품 ‘22.07.64’가 수수료 포함HKD115,975,000(한화 약 166억 원)에 낙찰되어 본 경매 작품 중 가장 높은 가격으로 거래됐다.

▲ 166억에 낙찰된 자오 우키의 작품 ‘22.07.64’.(사진=크리스티)

한국 작품으로는 이성자 화백의 ‘La Soirée des Enfants’가 수수료 포함 HKD3,940,000(한화 약 5억 7천만 원), 이우환 화백의 ‘Correspondance’는 수수료 포함 HKD2,620,000 (한화 약 3억 8천만 원)에 낙찰됐다.

이외에 마릴린 먼로가 착용한 생애 가장 큰 다이아몬드 펜던트 목걸리인 'Moon of Baroda'가 한화 14억 8천만 원에 낙찰되며 추정가의 2배를 상회하는 결과를 달성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wangpd@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핫이슈’ 손흥민 골, 팬들의 시선 사로잡은 반전의 과거 ...‘핫이슈’ 손흥민 골, 팬들의 시선 사로잡은 반전의 과거 ...
[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블랙핑크 제니, 블랙원피스로 뽐낸 남심 도둑의 완벽 미모와...블랙핑크 제니, 블랙원피스로 뽐낸 남심 도둑의 완벽 미모와...
09월 15일 12시 기준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예...09월 15일 12시 기준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예...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