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4.18 목 23:31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2030세대’ 자영업자, 직장인보다 건강·노후준비에 ‘한숨’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2.07 12:01
  • 댓글 0
   
▲ 노후 준비 여부, 노후자금 준비 방법(외쪽부터) <사진=한화생명>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한화생명이 2030세대 직장인과 자영업자의 라이프스타일을 빅데이터로 분석한 결과 자영업자의 경우 노후 걱정이 많은데 비해 실질적 준비가 부족한 것으로 드러났다.

6일 한화생명에 따르면 빅데이터팀은 한화 금융계열사 및 카드사 통계, 각종 SNS 데이터 등 약 3500만개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2030세대, 직장인과 자영업자의 라이프 스타일(Life-Style)’을 분석한 자료를 발표했다.

이번 자료에 따르면 우선 퇴직금이 따로 없는 자영업자들은 노후 걱정이 직장인보다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화생명 빅데이터팀이 300명(자영업자 200명, 직장인 100명)을 대상으로 전문 리서치 기관을 통해 인터뷰한 결과에 따르면 ,노후 준비를 하지 않는다고 답변한 2030세대자영업자는 28.3%로 직장인 14.5% 대비 2배나 높았다.

노후자금 준비 방법에 있어서도 자영업자는 연금보다 예·적금, 주식 등을 선택하는 경향이 많았고 직장인은 연금을 활용하는 비중이 높은 것으로 조사돼 차이를 나타냈다.

특히 장기간 납입해야 하는 연금상품은 자금 운용 제약이 많은 투자를 꺼려하는 자영업자 성향과 맞지 않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이런 가운데 ‘건강관리’는 2030세대 자영업자의 주요 불안요소로 나타났다.

심층 분석을 위해 300명을 대상으로 인터뷰한 결과, 직장인의 일상생활 불안요소 1위는 재무관리(32.0%)로 나타난 반면 자영업자는 건강관리(28.0%)를 꼽았다.

건강과 관련해 시중 카드사 통계 데이터로 파악한 실제 소비패턴에서도 이와 같은 특성이 확인된다.

건강식품(인삼 등)을 구매를 위해 사용하는 연간비용이 직장인은 15만5000원 수준이었으나 자영업자는 38만9000원으로 2.5배 수준이었다.

하지만 2030 자영업자들은 건강에 대한 관심과 달리 병원을 찾는 휫수는 적었다.

한화생명의 과거 3년간 질병보험금 지급 건 분석 결과 총 1161개 질환 중 자주 발생하는 1위부터 5위까지 질병은 유사한 것으로 파악됐다.

그러나 감기·몸살 증상 등의 가벼운 증상을 보이는 질병(상기도감염, 인플루엔자, 열, 두드러기 등)은 직장인에게 더 많이 발생했다. 해당 질병들은 직장인에게는 전체질병보험금 지급 건 중 3.1%를 차지했으나 자영업자는 1.9%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특히 자영업자는 직장인보다 입원 대비 통원횟수가 적었다.

한화생명 보험금지급 건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입원을 1회 할 때 자영업자는 1.5회 통원 했으나 직장인은 1.8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출근이 정해져 있고 오래 쉬기 어려운 직장인은 자영업자에 비해 입원보다는 통원을 많이 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입원을 했을 때 보험금 지급금액은 젊은 자영업자가 직장인 대비 더 많았다. 입원을 동반한 연간질병의료비는 173만 원으로 직장인의 140만 원대비 더 높았다.

자영업자들은 통원 등을 통해 잔병을 치료할 기회가 적지만 한 번 병원을 가면 치료가 길어지거나 질병의 정도가 악화된 경우가 많은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한화생명이 인기 인터넷카페 10여 곳의 약 150만 건의 게시글을 분석한 결과 2030세대 자영업자의 관심사는 ‘가게 운영’에만 집중돼 직장인과 확연한 차이를 보였다.

자영업자들의 관심사를 살펴보면 가장 많이 언급된 주제는 가게 운영(메뉴, 레시피, 업종변경, 폐업 등)으로 26.2%였고 시설 관리(인테리어 등) 14.4%, 금전(대출, 세금 등) 13.6%, 일상(출·퇴근 등) 13.2%, 직원(최저임금, 고용·해고 등) 11.9% 등의 순으로 파악됐다. 이외에도 홍보(5.5%), 부동산(4.9%), 손님(3.9%) 등 대부분의 관심이 업무에 집중돼 있었다.

반면 직장인은 직장생활에 대한 관심도 높았지만 인간관계나 퇴사·이직에 대한 고민도 높았다. 직장생활(야근,업무,회식 등)이 36.4%로 가장 많았고 인간관계 13.5%, 퇴사·이직 13.1%,금전(재테크, 소비 등) 13.1%로 높게 나타났다.

또 직장인은 본인을 위한 투자에도 관심이 많았고 불금·주말(4.6%), 자기계발(4.3%), 피로(3.5%), 선물·여행(2.9%), 결혼·연애(2.8%), 뷰티(2.7%)와 같이 직장생활과 업무 외에도 관심사가 다양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내일은 미스트롯' 김연자, 반하게 한 참가자는?'내일은 미스트롯' 김연자, 반하게 한 참가자는?
'미스트롯' 콘서트 라인업 확정'미스트롯' 콘서트 라인업 확정
대만 지진 충격파 中까지 흔들대만 지진 충격파 中까지 흔들
박지윤 시모, 북치고 장구치고?박지윤 시모, 북치고 장구치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