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2.18 월 13:34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수소 공급 시스템 기술 개발, 5년간 600억원 투자과기부, 올해 121억원 규모 수소에너지 신규과제 공모
  •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2.11 17:30
  • 댓글 0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기술 개발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이창환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기술 개발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1일 국내에 경제적이고 안정적인 수소 공급시스템 조성을 위한 수소 생산 및 저장 분야 원천기술 개발에 향후 5년간 약 600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르면 과기부는 이날부터 30일간 121억원 규모의 신규과제를 공모한다.

이는 차세대 기술 고도화와 미래 유망 신기술 발굴, 그리고 사업화 모델 기반의 기술개발 등 3가지 방식으로 추진된다.

우선 상용화 가능성이 가장 높은 알칼라인 수전해, 고분자전해질 수전해, 액상유기화합물 수소저장 등의 3개 기술마다 각 1개 연구단을 선정해 4년(3+1)간 지원하며 기술별로 핵심소재·요소기술 개발 및 소규모 실증 추진을 통한 차세대 기술 고도화에 나선다.

미래 유망 신기술은 연구자들의 창의적, 혁신적 제안을 바탕으로 경쟁형 연구방식으로 추진되며, 18개 과제 선 기획연구(3개월) 후 평가를 통해 본연구 추진과제를 선정한다.

사업화 모델 기반 기술개발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신(新)기후산업 창출을 위한 ‘친환경 충전소’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 개발을 지원한다.

기후산업육성모델인 '친환경 충전소'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개발을 5년(3+2)간 지원한다. 중장기적으로 충전소 현장에서 태양광으로 수소를 생산하는 원천기술을 개발하고 이에 대한 검증을 추진한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관련 기술력 강화가 반드시 뒷받침 돼야한다”며 “이 사업들을 통해 수소분야 기술 수준 향상과 함께 차세대 기술 선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충전소 현장에서 태양광을 이용하여 수소를 생산하는 ‘친환경 충전소’ 개념도 (그림=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lee10@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아차, 전기차 충전 관련 파트너십 체결…전기차 충전 인프...기아차, 전기차 충전 관련 파트너십 체결…전기차 충전 인프...
서울에 수소충전소 설치 승인…규제 샌드박스 첫 사례서울에 수소충전소 설치 승인…규제 샌드박스 첫 사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