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5.21 화 13:14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신보라 의원, 문 정부 코드인사 국립공원공단 이사장 ‘특혜채용’ 의혹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3.14 15:25
  • 댓글 0
▲ <자료제공=자유한국당 신보라 의원>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자유한국당 신보라 의원이 권경업 국립공원공단 이사장 선발 당시 임원추천위원회(임추위) 심사자료를 공개해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르면 권 이사장은 서류심사 결과 16명 중 9등이지만 면접대상 5인에 뽑혀 ‘특혜채용’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신보라 의원(자유한국당)은 14일 권경업 국립공원공단 이사장 선발 당시 임추위 심사결과를 공개했다.

자료에 따르면 2017년 11월 임명된 권 이사장은 임추위 서류심사결과 지원자 16명 중 9등에 그치는 저조한 성적으로 면접대상자 5인에 선발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권 이사장은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부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산악특별위원장, 문재인을 지지하는 문학인 등 문재인 정부의 대표적인 코드인사로 분류된다는게 신 의원의 주장이다.

더욱이 권 이사장 취임 후 2018년에 이뤄진 국립공원공단 비상임이사 선발에서도 서류심사결과 선발되기 어려운 후보자들이 임명되는 등 특혜성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박은미, 오관영 국립공원공단 이사는 지원자 6명 중 각각 5, 6등을 하고서도 임추위의 추천을 받아 환경부 장관 결정으로 임명됐다.

오 이사는 지원서에 학생운동, 노동운동, 시민운동 도합 30년을 자랑하는 민주화운동가로 본인을 설명했다. 박 이사는 정동균 경기도 양평군수(더불어민주당)의 아내로 알려져 있다.

특히 박 이사는 환경부 소관의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을 운영한 경력으로 지원했으나 해당 기관은 2016년 환경부-검찰 합동단속에 허위성적서 발급 등으로 적발돼 2017년 기관자격을 상실하는 등 수질 전무가로 평가 받기에는 논란의 소지가 남아 잇다.

신 의원은 “정부 공공기관 이사장, 이사 채용 과정에 특혜가 있어서 더 나은 점수를 받은 사람들이 묻지마 탈락을 하고 코드인사가 선발됐다”며 “전형적인 문재인 정부의 내 사람 내리 꽂기로 실제 채용과정의 특혜와 거짓경력 등 문제가 있었다면 해당 임원들은 마땅히 그 자리에서 물러나야 한다”고 지적했다.

신 의원은 또 “환경부 블랙리스트도 결국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문 정부의 내 사람 챙기기 과정에서 발생한 것이다”며 “환경부 산하기관 전반에서 일어나고 있는 문 정부 코드인사 채용특혜 문제에 대한 감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단독] 현대차 메가트럭 또 화재…원인 조사 ‘눈가리고 아...[단독] 현대차 메가트럭 또 화재…원인 조사 ‘눈가리고 아...
용인시에 대형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122조 투입용인시에 대형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122조 투입
05월 21일 12시 기준 '알라딘'가 예매율 20.3%로...05월 21일 12시 기준 '알라딘'가 예매율 20.3%로...
컴투스, 야구 꿈나무 응원…‘청소년 야구캠프’ 개최컴투스, 야구 꿈나무 응원…‘청소년 야구캠프’ 개최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