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5.23 목 18:41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롯데카드 현대차와 수수료 협상 타결…신한 기아차와도 ‘합의’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3.14 15:50
  • 댓글 0
   
▲ <사진=연합뉴스>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삼성카드를 비롯해 롯데카드가 현대자동차와 카드수수료율 협상을 타결하면서 수수료 갈등을 마무리 했다. 신한카드는 기아자동차와도 수수료 협상을 마무리지었다.

삼성·롯데카드는 14일 고객 불편 해소를 위해 현대차와 가맹점 수수료 협상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인상 수준은 현대차가 지난 8일 제시한 조정안인 1.89% 내외인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카드사들은 큰 폭의 인상을 시도했지만 현대차의 반발로 인한 갈등 끝에 소폭 인상으로 마무리했다.

당초 카드사들은 기존 1.8% 초중반대에서 1.9% 후반대로 인상을 요구했다. 하지만 현대차가 가맹점 해지 카드까지 들고 나오며 반발해 갈등을 빚어왔다.

이후 현대차는 1.89% 내외 인상 조정안을 내놓았고 일부 카드사들을 시작으로 조정안을 수용했다.

그러나 신한·삼성·롯데카드는 수수료 역진성을 이유로 버텨왔지만 결국 현대차에게 백기를 들고 말았다.

이처럼 카드사들이 대형가맹점에 사실상 항복을 선언하면서 향후 통신, 유통, 항공 등 대형가맹점과의 수수료율 협상에 빨간불이 들어온 상태다.

카드사들은 이들에게 약 0.2%포인트 안팎의 인상을 통보했지만 현대차 인상 수준이 약 0.05%포인트에 그치면서 밀어붙이기에는 쉽지 않아 보인다.

한편 신한카드는 현대차와의 갈등으로 고충을 겪은 바 있어 일찌감치 기아자동차와도 협상을 마무리 했다.

신한카드는 이날 대국민 편의 제고 차원에서 기아차와도 가맹점수수료율 협상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본지와의 통화에서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서 신속히 협상을 마무리 했다”며 “이제 통신 등의 대형가맹점과는 수수료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희망의 끈’ 놓은 르노삼성 노조, 한국 철수 자청하나‘희망의 끈’ 놓은 르노삼성 노조, 한국 철수 자청하나
[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게임주, 실적 부진 털고 상승…신작 기대감 높다게임주, 실적 부진 털고 상승…신작 기대감 높다
우리은행, 바람직한 기업문화 세대공감으로 조성한다우리은행, 바람직한 기업문화 세대공감으로 조성한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