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6.16 일 00:29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한금융, ‘혁신금융 추진위’ 출범…창업·벤처·중소기업 혁신성장 ‘동행’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3.25 17:31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신한금융그룹이 창업·벤처·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동행’을 시작하기 위해 14개 그룹사 임직원 약 2000여 명이 참여하는 초대형 위원회를 출범시켰다.

신한금융(회장 조용병)은 25일 이 같은 취지로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추진위는 지난 2월 발표한 ‘혁신성장 프로젝트’를 혁신금융의 방향에 맞춰 추진 범위와 체계를 그룹 전체로 확장해 규모와 실행 속도를 높이기 위한 그룹 차원의 총괄 조직이다.

특히 신한금융그룹 산하 14개 그룹사의 110여개 본부부서의 임직원 약 2000여 명이 참여하는 초대형 위원회로 조용병 회장이 직접 위원장을 맡아 진두지휘하며 그룹사 사장단이 위원회(Steering Committee)멤버로 참여한다.

이들이 추진하는 혁신금융은 ▲기업대출 체계 혁신 ▲혁신기업 투자 확대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의 3대 핵심 방향으로 진행된다.

각각의 주제별로 전문 지식과 경험을 갖춘 경영진을 단장으로 임명하고 산하의 총괄부서(Control Tower)를 중심으로 그룹사 유관부서를 혁신금융 매트릭스로 연결해 그룹 전체의 혁신금융 추진력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우선 ‘기업대출 체계 혁신’은 기업의 미래 성장성과 기업 가치를 기반으로 기업금융을 지원하겠다는 것으로 신한금융그룹 계열사 중 기업대출 비중이 가장 높은 신한은행이 주요 정책을 담당한다.

주요 전략과제는 유·무형 자산 기반 우대 금융상품 지원 강화, 동산 담보대출 활성화 및 일괄담보 운영체계 先구축, 미래성장성·수익성 기반 평가 및 심사 고도화, 창업·벤처·중소기업과 장기성장 파트너십 강화, 동태적 영업력을 반영한 기업여신 자동결정 모형 구축, 기술-신용 평가 일원화 모형 개발 등이다.

‘혁신기업 투자 확대’는 자본시장에서 투자를 통해 국내 산업과 기업의 생태계를 확장하겠다는 것을 목표로 자본시장에 강점이 있는 GIB(Group & Global Investment Banking) 사업부문이 총괄을 맡는다.

이를 통해 신한 Future's Lab을 통한 혁신성장기업 투자, 프로젝트 및 블라인드 펀드를 통한 개별 혁신성장기업 투자, 정부조성펀드 매칭 투자, 신한BNPP 재간접 펀드 조성 및 운용, 사회적 기업 투자 펀드 활성화 등과 같은 ‘혁신성장 프로젝트’의 기존 과제, 창업·벤처 발굴-육성-주식공개상장(IPO) 등 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선순환 Value-Chain 확장, 코스닥·코넥스 활성화를 위한 Pre-IPO 및 Scale-up 투자 등의 금번에 추가된 전략과제도 추진될 예정이다.

이 밖에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은 혁신산업을 통해 국내 경제성장동력의 변화를 견인하겠다는 것으로 ‘생각하는 신한’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건 그룹의 씽크탱크 조직인 미래전략연구소가 중책을 맡았다.

이를 통해 혁신성장 생태계 내 다양한 구성원을 대상으로 금융 뿐 아니라 산업별 업종 전반에 걸쳐 혁신기업 성장단계별 필요 정보를 원스톱(One-Stop)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주요 과제로는 혁신성장 정보 사이트 구축, 혁신성장 투자 프로세스 개선, 혁신성장 등 국가적 화두를 제시하는 대표 보고서 발간 등이 있다.

신한금융은 그룹의 전 임직원들에게 혁신금융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고 경영진의 강력한 추진 의지를 담기 위해 오는 4월 10일 그룹 사장단 회의에서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의 출범을 공식 선언할 예정이다.

또 매월 개최되는 그룹경영회의(사장단 회의)에서는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에서 수행하는 3대 핵심 방향별 추진과제의 성과와 현황을 점검할 계획이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는 대한민국 리딩 금융그룹으로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한 고민의 산물이자,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겠다는 신한의 의지를 담은 선언”이라며 “신한금융그룹은 앞으로도 금융 본업을 통해 혁신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나아가 산업의 혁신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강인 아버지 '화제 급부상‘... 축구 신동 시절의 색다...이강인 아버지 '화제 급부상‘... 축구 신동 시절의 색다...
송혜교, 남편 송중기 절친 박보검과 일화 재조명송혜교, 남편 송중기 절친 박보검과 일화 재조명
한성주, 원예치료사로 새로운 인생사는 근황 재조명한성주, 원예치료사로 새로운 인생사는 근황 재조명
(오늘의운세) 2019/06/16 돼지띠의 하루는 어떨까?(오늘의운세) 2019/06/16 돼지띠의 하루는 어떨까?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