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4.21 일 16:28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이랜드파크 외식사업부 물적분할...외식 전문회사 설립
  •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4.11 15:03
  • 댓글 0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이랜드는 이랜드파크의 외식사업 부분을 물적으로 분할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랜드파크는 호텔과 레저, 외식사업을 영위하는 이랜드그룹 계열사로 호텔 6개와 리조트 17개 등 호텔·레저 사업 부문과 애슐리·자연별곡 등 16개 브랜드를 운영하는 외식사업 부문으로 나눠져 있다.

이랜드 외식사업부문은 전국 500여개 매장을 운영하면서 지난해 80억 원의 영업이익을 냈다.

신규 법인으로 물적 분할되는 외식사업 부문은 영구채와 전환 우선주 등으로 1000억 원대 규모의 외부 자본을 유치해 금융기관 차입금 상환과 금융 부채 비율을 낮추기로 했다.

이랜드는 차입금 상환 후 여유 자금을 중앙키친시스템(Central Kitchen) 등에 투자해 품질을 개선하고 고객 요구를 반영한 신메뉴 개발에 역량을 쏟을 예정이다.

호텔·레저사업 부문인 이랜드파크는 신설 외식사업부 법인, 사이판 리조트(MRI), 상장사 이월드 등 초우량 자회사를 보유한 중간 지주사 역할을 하게 된다.

이랜드파크는 감정평가액 4000억 원 상당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어 호텔과 리조트 전문법인으로 경쟁력을 갖추고 유휴 부동산과 비영업 자산 매각을 통해 재무건전성도 완성할 계획이다.

이랜드파크는 23일 임시 주주총회, 한 달간 채권자 이의절차를 거쳐 다음 달 말 분할 기일을 확정할 계획이다.

이랜드그룹 관계자는 "이랜드파크는 우량 자회사 중심으로 무차입 경영을 하게 될 것"이라며 "내년 창립 40주년을 앞두고 각 계열사별 경쟁력 강화를 지속해 그룹이 한 단계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cys4677@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설수진 남편 때문에 생긴 화병 홀로 치료…셀프 처방은 ‘파...설수진 남편 때문에 생긴 화병 홀로 치료…셀프 처방은 ‘파...
함소원 육식보다는 채식, 화식보다는 생식…육감적인 몸매의 ...함소원 육식보다는 채식, 화식보다는 생식…육감적인 몸매의 ...
줄리 페인이 ‘에일리언: 커버넌트’에서 언급된 이유…커버넌...줄리 페인이 ‘에일리언: 커버넌트’에서 언급된 이유…커버넌...
방탄소년단 지민 향한 남성팬 절규 방탄소년단 지민 향한 남성팬 절규 "지민이형 사랑해!"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