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4.21 일 19:04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김철민 의원, "생활주변방사선 작업종사자 건강영향조사 시행해야"
  •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4.12 17:47
  • 댓글 0

[정보라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생활주변방사선에 직접적으로 노출되고 있는 작업종사자들에 대한 건강영향조사 시행이 추진된다.

국회 교통위원회 소속 김철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2일 생활 주변 방사선 건강영향조사 실시 근거를 규정한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최근 라돈 침대를 비롯해 항공기 승무원 우주방사선 피폭 등의 논란이 이어지면서 생활주변방사선으로 인한 건강 피해 문제가 꾸준히 제기돼 왔다.

김 의원 측에 따르면 현행법상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 실태를 조사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지만 인체에 미치는 영향 조사 등에 대한 법적 근거는 미비한 상황이라는 설명이다.

특히 지난해 3월 원자력안전위원회가 방사선 작업종사자 대상으로만 시행하던 건강영향평가를 원자력시설 주변 지역 주민으로 확대하기로 했으나 상대적으로 피폭 방사선량이 낮은 생활주변방사선에 대한 건강영향평가는 포함되지 않았다.

한국원자력안전재단의 조사에 의하면 대표적인 생활주변방사선 피폭 직군인 항공기 승무원의 경우 2015년 연평균 피폭 방사선량은 약 2.2mSv(밀리시버트)로 원자력발전소 종사자 0.6mSv보다 오히려 많은 양의 방사선에 노출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방사선 노출량에 상관없이 노출 시간이 길어질수록 발암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들이 나오고 있는 만큼 생활주변방사선으로 인한 인체영향조사 역시 국가적 차원에서 이뤄져야 한다는 게 김 의원의 지적이다.

김 의원은 “생활주변방사선에 노출되는 작업자들은 피폭량이 적다는 이유로 원자력에 비해 제대로 관리되지 못하고 방치돼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생활주변방사선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그에 맞는 대책을 세워 생활주변방사선 작업종사자를 비롯한 국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brj729@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비인두암 투병 중 영면 배우 구본임…마치 이웃 같은 친근함...비인두암 투병 중 영면 배우 구본임…마치 이웃 같은 친근함...
한보름 “#런닝맨 응원 부탁드립니다”…드라마 여신→예능 여...한보름 “#런닝맨 응원 부탁드립니다”…드라마 여신→예능 여...
[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설수진 남편 때문에 생긴 화병 홀로 치료…셀프 처방은 ‘파...설수진 남편 때문에 생긴 화병 홀로 치료…셀프 처방은 ‘파...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