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진오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갤버스턴’, ‘누구나 아는 비밀’, ‘해피엔드’,‘매니페스토’, ‘스트롱거’, ‘세상을 바꾼 변호인’등 국내 미개봉 화제작 6편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2019 SS CGV아트하우스 RUNWAY'.

CGV아트하우스는 오는 4월 25일부터 5월 1일까지 전국 CGV아트하우스 19개관에서 ‘2019 S/S CGV아트하우스 RUNWAY’ 기획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기획전 상영작으로는 뛰어난 연출력을 인정받은 감독들의 신작 3편과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의 명품 연기를 감상할 수 있는 3편의 작품을 엄선했다.

‘갤버스턴’, ‘누구나 아는 비밀’, ‘해피엔드’, ‘매니페스토’, ‘스트롱거’, ‘세상을 바꾼 변호인’ 총 6편이다. 기획전 상영작은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17일부터 예매할 수 있다.

작품성을 인정받은 감독들의 신작이 눈길을 끈다. ‘갤버스턴’은 배우 겸 감독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멜라니 로랑의 첫 스릴러 도전작이자 엘르 패닝의 긴장감 넘치는 연기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인간과 사회의 모순적인 심리를 예민하게 파고드는 연출로, 칸 영화제로부터 세 차례나 러브콜을 받은 아쉬가르 파라디 감독의 신작 ‘누구나 아는 비밀’도 상영한다.

서늘하고 예리한 시선이 인상적인 미카엘 하네케 감독과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지닌 배우 이자벨 위페르의 만남으로 화제가 된 ‘해피엔드’도 선보인다.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의 열연이 빛나는 영화도 감상할 수 있다. 케이트 블란쳇이 남성 노숙자부터 러시아 안무가에 이르기까지 13명의 인물을 연기한 ‘매니페스토’, 메소드 연기를 대표하는 제이크 질렌할이 보스턴 마라톤 폭탄테러 생존자인 제프 보우만으로 완벽 변신한 ‘스트롱거’를 상영한다.

미국 역사상 두 번째로 여성 대법관이 된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의 도전적 삶을 그린 펠리시티 존스, 아미 해머 주연의 ‘세상을 바꾼 변호인’도 만나볼 수 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시대정신 시대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