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6.16 일 20:35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박성광 매니저 임송 퇴사, 아름다운 이별?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09 00:10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임송 매니저가 SM C&C를 퇴사하며 박성광이 '전지적참견시점'에서 하차하게 됐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관계자는 지난 4월 30일 "박성광이 하차하는 게 맞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앞서 SM C&C는 박성광과 함께 '전참시'에 출연하던 임송 매니저가 퇴사했다고 전했다. 한 매체는 임송 매니저의 퇴사가 '전참시' 출연에 부담을 느껴서라고 보도했으나 개인 사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SM C&C는 "당사는 꿈을 향해 도전하려는 임송 매니저의 열정을 응원하고 지지한다"며 "박성광 씨와 임송 매니저를 아껴주셨던 많은 분께 감사 인사드린다"는 입장을 냈다.

앞서 박성광과 임송 매니저는 지난해 7월부터 '전참시'에 출연했다. 특히 임송은 신출내기임에도 불구하고 성장하는 모습으로 '병아리 매니저'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았다. 박성광 또한 매니저를 따뜻하게 감싸는 모습으로 호평을 자아냈다.

특히 서로를 챙기며 훈훈한 모습을 보여왔다.

'전참시'에서 임송 매니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오빠와 조금 더 가까워진 느낌도 든다. 일을 하면서도 마음먹지 않고서는 갈 수 없는 곳들을 (박성광이) 많이 데려가 주셔서 너무 복 받은 매니저였던 것 같다. 감사하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전참시'의 특성상 임송 매니저가 퇴사하면서 박성광도 자연스럽게 하차하게 됐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