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7.23 화 23:47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하이트진로, '진로' 첫 TV광고 공개
  •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15 14:01
  • 댓글 0
▲ 진로 TV광고 '돌아온 진로' 편 영상 캡쳐. (사진=하이트진로)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진로 이즈 백(Jinro is back)"

하이트진로는 뉴트로 콘셉트로 새롭게 출시한 '진로'의 TV 광고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광고는 오는 17일부터 CATV와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새로운 진로의 출시를 대대적으로 알리고, 진로만의 초깔끔한 맛을 젊고 트렌디한 감성으로 전달하고자 TV광고를 제작하게 됐다.
 
'돌아온 진로'와 '주점' 등 총 2편으로 제작된 이번 광고는 진로의 상징, 두꺼비가 귀엽고 엉뚱한 캐릭터로 등장해 메시지를 전달한다.
 
먼저 '돌아온 진로' 편은 진로 브랜드의 정통성을 환기시키며 '진로'의 컴백을 전달한다. ‘진로’의 역사가 담긴 사진들과 우리나라 최초의 CM송이었던 ‘야야야차차차’ 광고, 두꺼비 소주잔 등이 20대 소비자에게는 새로움을, 중장년 소비자에게는 향수를 자극한다.
 
'주점' 편은 현대적 감각으로 재탄생한 진로의 깔끔한 맛에 초점을 맞췄다. 젊은 주당들의 술자리에 나타난 두꺼비 캐릭터가 깔끔한 맛을 강조하기 위해 테이블 위를 깔끔하게 치우고 진로 한 병을 놓으면, '초깔끔'이라는 나레이션과 '소주의 원조 진-로' 자막으로 마무리된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1924년 출시된 원조 소주 진로를 현대적으로 복원한 ‘진로’의 출시를 임팩트 있게 전달하기 위해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한 광고를 제작했다”며 "앞으로도 두꺼비 캐릭터를 중심으로 젊은 세대들과 소통하며 브랜드 정통성 계승은 물론 신선함을 함께 창출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 4월 소주의 원조 진로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진로'를 출시, 뉴트로 트렌드에 열광하는 젊은 세대는 물론 70-80년대 진로를 즐겼던 중∙장년층의 향수를 자극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진로’는 70-80년대 패키지 및 라벨을 재현해 패키지 디자인에 적용하고 주질도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알코올 도수 16.9도로 깔끔하고 마시기 편하게 완성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cys4677@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진실 공방’ 이상민, 핫이슈 등극한 충격 논란은?... ...‘진실 공방’ 이상민, 핫이슈 등극한 충격 논란은?... ...
이태임 남편 ‘논란 실체는?’... “범죄로 인식 못하는 ...이태임 남편 ‘논란 실체는?’... “범죄로 인식 못하는 ...
[길몽흉몽 꿈해몽] 금전관계가 얽히고 설킨 꿈은 길몽일까?...[길몽흉몽 꿈해몽] 금전관계가 얽히고 설킨 꿈은 길몽일까?...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순항…노조 ‘손배소 제기’ 갈등...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순항…노조 ‘손배소 제기’ 갈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