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5.18 토 18:0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한끼줍쇼' 강호동, 김혜윤보다 윤진이가 더 무서운 이유는?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19 00:12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강호동이 윤진이의 장다야가 예서보다 더 무섭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최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는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활약했던 배우 윤진이와 박성훈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목을 모았다.

이날 강호동은 "난 지금까지 드라마 캐릭터 중에 가장 무서운 사람이 'SKY 캐슬'의 예서(김혜윤)였다. 그런데 예서보다 더 무서운 사람이 이 사람"이라며 윤진이를 가르쳤다.

윤진이는 '하나뿐인 내편'에서 장다야로 분해 '국민 밉상'으로 등극한 바 있다. 

이에 강호동은 "역할을 도가 지나치게 잘 소화했다"면서 "오해도 많이 받지 않았냐"고 물었다. 

윤진이는 "그렇다"고 답했고, 박성훈은 "저도 주변에서 (윤진이) 진짜 못됐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고 덧붙였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