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5.18 토 18:0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최준희, 엄마에 대한 애틋함 드러내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19 00:32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의 셀피가 조명되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5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9-5-8. 떡꼬치 사 먹을 돈 아껴서 색종이 한 묶음 가져와 아직 주름도 안 잡힌 손으로 꼬깃꼬깃 접어 드렸던 카네이션. 생화 부럽지 않은 아름다움. 보고 싶다"라는 글과 셀피를 올려 어머니 최진실에 대한 애틋함과 그리움을 드러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고 최진실과 그녀의 자녀인 최준희, 최환희가 함께 모여 웃고 있는 모습이 담겨 누리꾼들에게 먹먹함을 안겼다.

한편 고 최진실은 2008년 10월 2일 세상을 떠났다. 당시 40세였으며, 갑작스러운 그녀의 사망 소식에 많은 이들이 슬퍼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