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19 월 15:03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티몬 대표이사에 이진원 부사장 승진 발령, 잦은 교체 '왜?'
  •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6.12 12:09
  • 댓글 0
▲ 티몬 이진원 신임 대표이사. (사진=티몬)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티몬이 이진원 최고운영책임자(COO,부사장)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지난 2017년 이후 3번째 수장 교체다.

12일 티몬에 따르면 이 신임대표는 지난 2008년 지마켓 MD로 입사해 쿠팡으로 이직해 '온라인 초특가' 행사를 기획했다. 이후 위메프로 이적해 '특가' 및 '데이' 마케팅'을 주도했으며 지난해 10월 티몬에 영입, 티몬데이와 퍼스트데이, 무료배송데이 등 타임세일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하면서 성과를 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회사 측은 이 신임 대표가 지난해 10월 티몬 최고운영책임자로 영입된 뒤 괄목할만한 영업 성과를 만들어 냈으며, 조직 측면에서도 담당하고 있던 영업과 마케팅 조직을 보다 능동적이고 빠른 조직으로 변모시켰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이 신임 대표가 영업과 마케팅을 총괄한 이후 티몬의 모바일 방문자 수는 전년 동기 대비 27% 성장했다. 이는 주요 이커머스 업체들의 전년 대비 성장률 9%의 3배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고객 충성도 관점에서도 고객 당 평균 체류 시간이 지속적으로 상승해 5월에는 주요 이커머스 업체 (티몬, 지마켓, 11번가, 쿠팡,위메프, 옥션) 중 1위를 달성했다. 고객들의 재구매율 역시 올해 5월 수치가 전년 동기 대비 약 1.3배 상승했다.

이는 실질적인 매출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매주 월요일마다 진행되고 있는 ‘티몬데이’를 비롯해 매월 1일에 펼쳐지는 ‘퍼스트데이’, 매주 금요일의 ‘무료배송데이’ 등 다양한 타임커머스 매장을 신설하면서 역대 최대 일별 거래액을 계속해서 갱신하고 있다.

또한 고객과 매출 뿐만 아니라 티몬과 거래하는 파트너들도 역시 양적/질적 성장을 이뤘다. 이 신임대표 영입 이후 신규 파트너 수는 전년 동기 대비 34%, 전체 파트너 수는 전년 대비 13% 증가했다. 특히 전년 대비 매출이 성장한 파트너들의 평균 매출 증가 폭은 무려 13.5배에 달했다.

이진원 대표는 “고객들에게는 티몬을 방문해야 할 확실한 이유를, 파트너사들에게는 티몬과 함께 사업을 해야 할 이유를 제공해 서로가 더 큰 가치를 주고 받는 선순환에 기반한 사업 구조를 확립해 성장과 수익을 동시에 달성하도록 하겠다”면서 “기존에 목표하던 2020년 분기 단위 흑자 전환과 2021년 연단위 흑자 전환의 시점을 보다 빠르게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업계내에서는 티몬이 만 2년 만에 3번이나 대표이사를 교체한 것에 대해 대주주의 실적위주의 성과때문은 아니냐는 시선을 보내고 있다. 티몬의 대주주는 글로벌 사모펀드인 KKR과 앵커에퀴티파트너스다.

티몬은 지난 2017년 7월 창업자인 신현성 이사회 의장이 물러나고 유한익 대표를 선임한 바 있으며 1년 4개월 만인 2018년 10월 이재후 그룹장을 새 대표로 선임했다. 이 대표는 1년을 채우지 못하고 자리에서 물러나게 됐다. 이 기간 티몬의 적자는 계속됐다.

실제 지난해 티몬의 매출은 4972억 원으로 전년대비 40% 성장한 반면 영업손실은 7% 늘어난 1255억 원을 기록했다. 티몬은 오는 2020년 흑자 전환을 목표로 하고 있지만 현재로서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회사 측은 “이번 인사는 이 부사장에게 보다 권한과 책임을 실어주기 위한 것으로 실적 부진과는 무관하다”고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cys4677@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금감원, DLF·DLS 실태 조사…독일 국채 연계 손실률 ...금감원, DLF·DLS 실태 조사…독일 국채 연계 손실률 ...
단국대 GTEP사업단, 홍콩 식품 박람회 참가단국대 GTEP사업단, 홍콩 식품 박람회 참가
최인호 의원, “수도권 과밀화 방치 불가…과감한 균형발전 ...최인호 의원, “수도권 과밀화 방치 불가…과감한 균형발전 ...
[청문회 ‘꼴불견’ 어찌 보나] 졸부형 ‘지식상인’ 탐욕까...[청문회 ‘꼴불견’ 어찌 보나] 졸부형 ‘지식상인’ 탐욕까...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