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6.16 일 17:3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당나귀 귀' 심연순, 양념공장 직원들에게 일침 "이상한거 조금이라도 들어가면 안돼"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6.15 01:28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요리연구가 심영순이 공장에 방문한 모습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심영순이 딸과 함께 공장에 방문하는 모습이 안방을 찾아갔다.

심영순은 딸에게 “양념을 가져와서 테스트를 해야 하니 불고기를 재워 봐라”고 시켰고 그 사이에 심영순은 공장의 이사와 담당 직원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직원들에게 “여러분들이 만드는 게 인체에 이로운 것이니까 이상한거 조금이라도 들어가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내 가족이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하면 하늘이 복을 준다. 세상에 태어난 이유가 있을 것 아니냐. 도우려고 태어난 것”이라며 “열심히 이 일에 매진하게 되면 건강하게 우리 가족이 남을 위해서 일할 수 있는 힘이 생기는 것”이라고 말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