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19 월 14:41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제보자들' 모 상조회사의 수상한 영업 시청자들에게 충격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6.15 01:34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모 상조회사의 수상한 영업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KBS 2TV ‘제보자들’에는 14만 가입자를 울린 A 상조회사의 실체가 전파를 탔다.

이날 제보자는 A 상조회사에서 과거 본부장으로 근무했다. 그는 “임원급이기 때문에 회사의 전반적인 운영 부분에 같이 참여했고요. 전체 규모로 따지면 10위 안에 들어가는 회사일 겁니다”라며 A 상조회사가 영세한 업체가 많은 상조 시장에서 결코 작지 않은 규모임을 설명했다.

이어 “상조 회사에서 장례 상품이나 웨딩, 돌잔치 이 상품으로만 승부하기 힘들다 보니까 크루즈 상품은 판매하기 시작했던 것이고요 크루즈 상품에서 일반 해외여행까지 전개가 된 거죠”라고 전했다.

이에 A 상조회사는 적립식 여행 상품을 만들어 A 투어로 판매하기 시작했다. 제보자는 “지금 상조나 여행 상품에 적립식으로 가입하는 사람들은 서민이거든요”라며 “돈이 없기 때문에 이렇게 가입하는 거거든요 그러다 보니까 서민들 등골만 빼먹는 거 아니냐는 거죠”라고 지적했다.

실제 이 상조회사의 상조 서비스에 가입했던 한 노부부는 영업중단으로 입은 피해 사실을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