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7.19 금 17:2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신상진 의원, AED 의무설치 확대 등 ‘응급의료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7.11 17:25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최근 주요 시설에 비치된 자동심장충격기(AED)로 응급처치를 받고 호전된 사례가 늘어나면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지만 아직 전통시장 및 백화점 등에는 의무설치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사각지대라는 지적이 일고 있다.

11일 국회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신상진 국회의원(성남 중원구)에 따르면 현행법은 여객 항공기, 공항, 철도객차, 선박 및 500세대 이상 공동주택의 소유자・점유자 또는 관리자에 대하여 자동심장충격기 등 심폐소생술을 할 수 있는 응급장비를 갖추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심장 질환이나 호흡기 질환으로 갑작스럽게 심장이 멈출 가능성이 높은 고령자들이 자주 찾는 장소인 전통시장이나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백화점 등은 의무설치 대상에 포함하지 않아 그동안 사각지대로 남아 있는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이에 신 의원은 자동심장충격기 의무설치 범위를 ▲공동주택 규모 현행 500세대 이상에서 300세대 이상으로 확대하고 ▲전통시장, 대형마트, 백화점 등을 추가하고 ▲특히 전통시장의 경우에는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지원을 의무화하는 내용의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신 의원은 “심정지 환자를 살리는 골든타임이 불과 4분, 자동심장충격기 사용이 늦어질수록 환자의 생존률은 낮아진다”면서 “자동심장충격기는 뇌손상을 비롯한 신체장애가 심정지 이후 후유증으로 남지 않도록 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 만큼 자동심장충격기의 의무설치 범위를 확대해 위급상황 시에 즉각적인 대처를 통해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광수 의원, “몰카범죄 10명중 2명 면식범…20대 이하...김광수 의원, “몰카범죄 10명중 2명 면식범…20대 이하...
제주항공, 일본 여행 보이콧 '직격탄'…3분기도 암울제주항공, 일본 여행 보이콧 '직격탄'…3분기도 암울
中 사드보복 이어 日 불매운동까지, 롯데 '수난시대'中 사드보복 이어 日 불매운동까지, 롯데 '수난시대'
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대미술 프로젝트 ’apmap 2019...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대미술 프로젝트 ’apmap 2019...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