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라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정부가 농산물의 가격안정을 위해 각종 수급 안정 대책을 시행하고 있지만 해마다 반복되는 농산물 가격 폭락으로 농민들의 고통은 가중되고 있어 이를 타개하기 위한 토론회가 국회에서 열렸다.

서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9일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농산물 수급정책의 문제점과 개선대책’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정부의 농산물 수급정책 문제점을 진단하고 전문가들과 함께 발전적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완배 서울대학교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았으며 김동환 농식품신유통연구원 원장이 ‘농산물 가격안정을 위한 정책개선 방안’을, 최병옥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이 ‘주요 채소류의 수급환경 변화와 대응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했다.

서 의원은 “수확기 시장가격 안정을 위해서는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대책이 필요함에도 매년 가격 폭락 현상이 되풀이되고 있는 만큼 관계 공무원들의 인식변화가 절실하다”고 지적하면서 “지속 가능한 우리 농업을 위해 농산물 수급 불안 문제의 해법 마련이 더 이상 지체돼서는 안 된다”며 정부의 근본적인 정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