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26 월 14:03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유진투자증권, 지난 9일 전산장애 피해보상 공지…“고객 피해 보상 최선 다할 것”
  •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8.13 16:23
  • 댓글 0

[정보라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유진투자증권이 지난 9일 발생한 전산 장애와 관련해 ‘피해보상기준 및 절차’를 12일 오전 공지하고 신속한 고객 피해 보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9일 유진투자증권의 서버 시스템 내부 일부 프로그램의 비정상적인 작동에 따라 오전 9시 2분부터 오후 12시(정오)까지 MTS, HTS의 접속 장애가 발생한 바 있다.

유진투자증권은 복구 완료 후 고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보상을 위한 피해사실 접수 채널을 오픈하고 보상안 마련에 돌입했다. 주말 동안 보상안 검토 작업을 거쳐 사고 발생 이후 첫 영업일인 지난 12일 오전 10시경 홈페이지와 MTS, HTS를 통해 ‘피해보상기준 및 절차’를 밝혔다.

피해보상은 ▲전산장애 시간 중 매도 주문이 접수되지 않거나 체결되지 않은 경우 ▲전산장애 시간 중 체결 가능한 가격 범위 내 주문 ▲전산장애 복구 후 매도주문이 완료(2019년 8월 12일까지)돼 손실 금액이 확정된 경우 ▲전산장애 시간 중 유진투자증권과 통화를 시도했으며 이를 증빙할 수 있는 자료가 있는 경우 ▲통화 증빙 자료가 제출되지 않더라도 고객의 통화시점, 방법 등의 내용을 추후 유진투자증권에서 확인한 경우라는 조건에 부합한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보상금액은 ‘장애가 없었으면 체결됐을 주문과 장애복구 후 실제 매도가격의 차액’이다.

유진투자증권 관계자는 “이번 보상안은 관련 규정 및 과거 사례 등을 충분히 검토해 ‘고객 중심 보상’, ‘고객 피해 최소화’, ‘합리적 보상처리’라는 세 가지 원칙 아래 마련했다”면서 “피해 입은 고객들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청취하고 소통해 고객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유진투자증권은 피해보상 처리를 위해 전담조직을 구성해 12일부터 피해 접수 고객 대상으로 피해보상 절차에 들어갔다. 피해보상은 민원 접수 후 영업일 기준으로 14일 내 처리할 예정이나 사실관계 확인 및 자료 확보 등에 추가적인 시간이 필요할 경우 다소 늦어질 수 있다.

한편 유진투자증권은 사고 당일 미온적인 대응이 이뤄졌다는 고객 불만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유진투자증권 관계자는 “사고 당일에는 복구 및 서비스 정상화에 집중함에 따라 보상안이 확정되지 않아 정확한 안내가 이뤄지지 못한 점이 있었으나 이후 신속하게 보상안을 확정해 사건발생 이후 첫 영업일 오전 10시에 바로 공지했다”면서 “전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신속한 고객 보상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번 사건에 대해 유진투자증권은 다시 한번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약속했다.

유창수 유진투자증권 대표이사는 “다시 한번 고객들께 피해를 드린 점에 대해 당사의 모든 임직원들은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린다”면서 “IT인력 확충과 시스템 정비 등 철저한 재발방지 방안을 수립·추진함으로써 고객들께 신뢰받는 회사로 거듭날 것임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brj729@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정보라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74주년 광복절] 학자의 길을 선택한 독립투사 '김준엽'[74주년 광복절] 학자의 길을 선택한 독립투사 '김준엽'
코스피, 1%대 하락…미·중 무역분쟁 격화 우려코스피, 1%대 하락…미·중 무역분쟁 격화 우려
08월 26일 12시 기준 '유열의 음악앨범'가 예매율 3...08월 26일 12시 기준 '유열의 음악앨범'가 예매율 3...
이대훈 NH농협은행장, 중국·호주 진출 위한 사전 작업 ’...이대훈 NH농협은행장, 중국·호주 진출 위한 사전 작업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