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코오롱은 14일 반기보고서 공시를 통해 2분기 IFRS 연결 기준으로 매출 1조987억 원, 영업이익 286억 원, 당기순이익 4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36억 원(-1.2%)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60억 원(+26.5%),  당기순이익은 54억 원 증가하며 흑자 전환했다.

매출은 종속회사인 코오롱글로벌의 주택부문 건설부문 매출 증가가 있었으나 유통부분과 무역부분의 매출 감소 및 지분법이익 감소 등 영향에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했다.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은 코오롱글로벌 건설부문 주택사업 호조와 토목 및 건축부분의 수익성 개선, 유통부문 수익 증가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증가했다.

회사측은 하반기에는 지분법적용 자회사인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제조부문 산업자재 부분 판매 증가 및 필름/전자재료 부문의 흑자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종속회사인 코오롱글로벌은 건설부문 주택사업의 지속적인 실적 확대와 유통부문의 수익성 위주 사업으로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