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26 월 14:03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박중훈 "사실 생각없었는데"...세 번 만난 아내에 청혼한 사연은?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8.15 03:0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배우 박중훈이 사랑꾼 면모를 드러낸 모습이 조명되고 있다.

지난 2월 방송된 tvN ‘국경없는 포차’에서는 박중훈, 안정환, 신세경, 이의경이 프랑스 도빌의 해변 포차에서 마지막 영업을 이어가는 모습이 안방을 찾아갔다.

이날 박중훈과 안정환은 한국인 아내, 프랑스인 남편 부부의 질문을 받았다. 

먼저 한국인 아내는 안정환에게 “부부싸움을 많이 하냐”고 묻자 그는 “가끔”이라고 답하면서 “싸움이 아니다. 제가 혼나는 거다. 제가 잘못해서 혼난다. 술마시고 늦게 들어오면 싫어하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어 안정환은 박중훈에게 “와이프를 일찍 안 만났으면 외국 여성이랑 결혼했을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말하자 그는 “나는 결혼을 늦게 했거나 안 했을 것 같다”고 답해 눈길을 모았다.

그러면서 박중훈은 “(아내를) 만나자마자 바로 반했다. 세 번 만났을 때 결혼하자고 했다. 세 번 만나고 장인 장모 찾아뵀다. 막 오더라”고 덧붙여 사랑꾼 면모를 드러내 이목을 사로잡았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