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9.21 토 10:10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대우건설, 베트남 진출 속도낸다…국영건설사와 사업협력 체결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8.26 11:48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대우건설이 베트남 국영건설사인 CC1과 포과절 사업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현지 신사업 진출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특히 연내 장비임대사업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뜻을 모왔다. 향후 인프라, 부동산 개발 등 다양한 사업에 공동참여 기회를 도모할 방침이다.

대우건설(대표이사 김형)은 지난 23일 을지로 본사에서 베트남의 대표적인 종합건설회사 CC1과 포괄적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우건설과 CC1은 한국과 베트남의 건설시장 입찰정보를 교환하고 베트남에 다양한 신사업 진출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특히 대우건설은 보유한 기술력과 경험을 토대로 인프라, 부동산, 오일&가스와 같이 다양한 분야에서 베트남 건설공사에 대한 공동 참여를 통해 신규 수주와 사업진출을 모색할 계획이다.

CC1(Construction Company No. 1)은 베트남 건설부 산하의 종합건설회사로 40년 이상 국내외 프로젝트를 수행해왔으며 토목·건축 시공, 부동산 개발, 건설자재 수입, 신재생에너지 등 건설업계를 선도하는 대표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해 12월 19일 대우건설과 CC1은 베트남 건설시장의 성장과 더불어 장비임대사업의 성장가능성을 고려해 호치민 CC1 본사에서 장비임대사업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합작법인은 연내 설립될 예정이며 향후 라오스, 캄보디아 등 동남아 지역으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앞서 대우건설은 신남방정책의 중심 국가인 베트남에 지난 20여 년간 공들여왔으며 하노이 북서쪽에 짓는 초대형 신도시 ‘스타레이크 시티’의 성공을 기반으로 베트남 사업은 안정궤도에 올랐다. CC1과의 협력을 통해 호치민 등 베트남 전역으로 사업을 확장할 수 있게 되었으며, 베트남을 중요 사업기지로 삼아 신사업 분야에서 공격적인 사업 확대를 추진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베트남 국영건설사 CC1과의 포괄적 사업협력 업무협약은 지난해 비전선포식에서 발표한 ‘신성장동력 확보’의 하나”라며 “이 밖에도 기존사업과 시너지를 극대화하면서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해 낼 수 있는 신사업 개발, 지분투자 등 가치 사슬(Value Chain)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갑론을박’ 온라인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 ‘제...‘갑론을박’ 온라인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 ‘제...
‘핫이슈’ 네티즌 수사대가 찾아낸 한 장의 사진... ‘권...‘핫이슈’ 네티즌 수사대가 찾아낸 한 장의 사진... ‘권...
[09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09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시청 독려' 신성록 '시청 독려' 신성록 "#배가본드#오늘밤10시#본방사수부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