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삼성증권>

[정보라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삼성증권이 편의점과 손잡고 라면을 출시했다. 다른 업종과의 협업으로 접근성을 높이겠다는 취지다.

삼성증권은 8일 GS25 편의점과 업무제휴를 통해 한정판 제품인 ‘돈벌라면’을 출시하고 ‘돈벌라면?!’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이벤트는 GS25 편의점에서 ‘돈벌라면’을 구매한 후 이벤트에 응모한 참여자 선착순 3만 명에게 추첨을 통해 최대 5만 원에서 100원까지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지급한다.

이벤트에 참여하려면 GS25 전용 앱인 ‘나만의 냉장고’ 이벤트 페이지에서 스탬프를 2개 모아 응모하면 된다. 스탬프는 ‘돈벌라면’ 구매 후 GS&POINT 멤버십을 적립하면 제공된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돈벌라면’은 유통·IT·금융업계의 시너지를 통해 새로운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투자’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마련한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이(異)업종간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자칫 어렵다고만 생각하기 쉬운 금융투자영역에 대한 일반인의 접근성을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증권은 지난 10월 포털 사이트 네이버와 손을 잡고 ‘네이버페이 투자통장’을 출시했다.

‘네이버페이 투자통장’을 이용하면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하고 국내주식, 펀드, 해외주식, 주가연계증권(ELS) 등 상품을 투자하면서 투자금액에 따라 네이버페이 적립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매월 각 상품별 매수 금액의 1%를(최대 5만 원) 네이버페이에 적립 받을 수 있고, 올 12월까지 네이버페이 통장을 처음 충전하고 결제하면 네이버페이 포인트 1만 원을 적립하는 보너스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시대정신 시대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