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12.8 일 00:05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고려대 교우회, 쌍용그룹 창업주 성곡 김성곤 특별전 개최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11.29 16:11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쌍용그룹 창업주인 고(故) 김성곤 회장의 삶을 조명하는 전시회가 열린다.

고려대학교 교우회(회장 구자열)는 29일부터 2020년 5월 31일까지 서울 성북구 고려대 교우회관 역사라운지1907에서 성곡(省谷) 김성곤 특별전 ‘별일없제’를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故 김성곤 회장은 1934년 고려대의 전신 보성전문에 입학했으며 재학 시절 인촌(仁村) 김성수 선생에 감화해 육영사업에 대한 꿈을 키웠다.

실제 그는 국민대 인수, 성곡학술문화재단 설립, 유도협회장 역임 등 헌신적인 교육인이자 체육인으로서 활동했다.

또 금성방직과 고려화재해상보험, 동양통신, 쌍용양회 등을 설립하고 쌍용그룹을 재계 5위의 대기업으로 키우기도 했다. 1973년엔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을 지내며 우리나라 재계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도 받았다.

1969년 발표한 “일하자, 더욱 일하자, 한없이 일하자. 조국과 민족을 위하여”라는 신년휘호를 쌍용그룹의 경영이념으로 삼는 등 ‘기업보국(企業報國)’ 정신을 강조한 그는 여러 국가들과 민간경제협력 기구를 만들어 한국을 경제 선진국으로 발돋움하게 하는 주춧돌 역할을 했다.

김 회장은 모교에도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인촌 동상과 서관 시계탑, 교문 등 고려대를 상징하는 건축물마다 그의 정성이 스며들어 있으며, 1970년 교우회장에 추대된 뒤에는 교우회 성장에 힘쓰기도 했다.

구자열 교우회장은 “故 김성곤 회장이 교우회장으로서 추진했던 교우회관 건립, 조직 정비, 교우회보 육성, 회비·장학금 조성 등은 오늘날 교우회 발전의 초석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전시회 제목인 ‘별일없제’는 김 회장이 평소 주변사람들에게 건네던 인사말로, 전시장에서는 그의 일대기를 담은 사진과 유품 30여 점을 만날 수 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12월 07일 12시 기준 '겨울왕국 2'가 예매율 54....12월 07일 12시 기준 '겨울왕국 2'가 예매율 54....
[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07일 11시 기준, 정승환가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로...07일 11시 기준, 정승환가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로...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