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12.13 금 17:25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술IT
KT, AI 호텔 로봇 상용화
  •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12.02 17:55
  • 댓글 0
▲ KT 홍보모델들이 AI 호텔 로봇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KT는 국내 최초 AI 호텔인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레지던스(이하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에 AI 호텔 로봇 ‘엔봇(N bot)’을 상용화했다고 2일 밝혔다.

KT는 지난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 ‘기가지니 호텔’ 솔루션을 진화시켜 AI 호텔 로봇을 상용화했다. 객실 내 기가지니 호텔 단말을 통해 음성이나 터치로 객실용품을 요청하면 배달은 호텔 로봇이 대신한다.

AI 호텔 로봇은 KT 융합기술원에서 자체 기술로 개발한 3D 공간맵핑 기술, 자율주행 기술 등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돼 객실까지 자율주행으로 이동할 수 있다. 호텔 엘리베이터와의 통신을 통해 스스로 엘리베이터를 승하차 하며 층간 이동이 가능하다.

AI 호텔 로봇이 상용화되면서 투숙객은 휴식공간에서 흥미로운 최첨단 기술을 경험할 수 있으며, 호텔에서는 효율적인 인력운용을 통해 호텔 본연의 서비스에 보다 집중할 수 있다.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은 약 100여개 객실에서 AI 호텔 로봇을 통한 호텔용품 무인 배달서비스를 제공한다. 이후 서비스 제공 객실을 확대할 계획이다.

기가지니 호텔로봇을 이용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오는 24일과 25일 이틀간 크리스마스를 맞아 엔봇이 호텔 로비를 순회하며 체크인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서프라이즈 선물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AI 호텔 로봇 도입과 함께 기존 안다즈에 적용된 다국어 서비스가 노보텔 앰배서더 동대문으로 확대 적용됐다. 금주 중 기가지니 솔루션이 적용된 전체 AI 호텔에 다국어 서비스가 적용될 예정이다.

KT의 AI 호텔에 중국어와 일본어 다국어 서비스가 확대 적용되면서, 기가지니 호텔은 세계 최초로 4개 언어(한국어∙영어∙중국어∙일본어)로 이용이 가능한 호텔 전용 AI 솔루션으로 거듭났다.

KT AI사업단장 김채희 상무는 “최첨단 AI 기술을 적용한 AI 호텔 로봇이 국내 최초 AI 호텔에서 상용서비스를 시작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지속적으로 호텔의 품격에 맞는 고품질의 ICT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cys4677@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에버랜드 노조 와해' 강경훈 삼성전자 부사장 실형'에버랜드 노조 와해' 강경훈 삼성전자 부사장 실형
'뉴롯데' 불확실성 해소로 탄력붙나, 인사 다음주중 '유력...'뉴롯데' 불확실성 해소로 탄력붙나, 인사 다음주중 '유력...
파나소닉코리아, 2020년 새해 기념 안마의자 보상판매 실...파나소닉코리아, 2020년 새해 기념 안마의자 보상판매 실...
하나투어, 신개념 패키지여행 위한 글로벌 플랫폼 구축하나투어, 신개념 패키지여행 위한 글로벌 플랫폼 구축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