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노진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 배우 소주연이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 첫방송을 앞두고 깜짝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소주연은 보는 이들까지 행복하게 만드는 특유의 미소와 함께 ‘낭만닥터 김사부2’ 대본을 들고 있는 모습이다.

소주연은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응급의학과 보드시험을 코앞에 둔, 응급의학과 전공의 4년 차 ‘윤아름’을 연기한다. 윤아름은 이번 시즌 돌담병원에 새로 입성한 캐릭터로 반짝이는 눈망울과 환한 보조개 미소로 새로운 시즌, 신선한 분위기와 함께 해맑은 매력을 발산 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기사를 통해 공개된 응급 환자들로 정신 없이 분주하고 긴박한 응급실 한가운데에서 고군분투 하고 있는 윤아름(소주연 분)과 만신창이가 되어 응급실에 방문한 서우진(안효섭 분)의 첫만남에 얽힌 사연도 첫방송에서 밝혀질 지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 ‘내 사랑 치유기’, 영화 ‘속닥속닥’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섬세한 연기력과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배우 소주연이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는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소주연의 또 다른 모습을 만날 수 있는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는 1월 6일 월요일 밤 9시 40분에 첫방송 된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