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HDC현대산업개바리 설 명절을 맞아 협력업체 자금난 해소를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무이자 자금 대여, 300억 원 상생펀드 조성 등 협력상 대상 상생지원 제도도 시행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14일 설을 앞두고 2,404억 원의 공사 및 자재대금을 협력사에 조기 지급한다고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그간 상생경영을 위해 매년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에 대금 조기 지급해왔다. 올해도 14일과 15일 양일에 걸쳐 1월 협력사 대금 2404억 원을 조기에 지급한다.

이는 설 명절을 앞두고 자금 수요가 많은 협력사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려는 조치다. 이번 조기 집행으로 혜택을 받은 협력사는 320여 개 규모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최근 노임상승 등으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회사를 위해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검토 중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상생 협력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HDC현대산업개발은 협력회사 단기 금융지원을 위해 매월 무이자 대여를 시행하고 있으며 HDC현대산업개발이 금융기관에 조성한 상생 펀드를 300억 원으로 확대 조정해 협력회사 대출 시 2%P의 금리감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