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 숙명여자대학교와 공동협력을 통해 대학교 교육 인프라를 활용한 전문교육을 제공할 방침이다.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은 지난 15일 서울 용산구 소재 숙명여자대학교 행정관에서 숙명여대와 다문화자녀 교육사업 공동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숙명여대와 다문화가족의 역량강화 및 사회통합에 뜻을 같이하고 다문화자녀 인재양성과 교육사업 추진을 위해 이날 협약을 체결했다.

재단의 다양한 교육사업 경험과 숙명여대의 교육인프라 결합으로 다문화가족의 성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재단과 대학교는 첫 사업으로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를 추진한다.

다문화자녀 음악인재 발굴과 전문 음악교육 지원을 통해 다문화자녀의 문화·예술재능 개발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재단은 교육 비용을 전액 부담하고 우리은행 등 그룹사 공식행사에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를 초청해 연주회를 갖도록 지원한다. 대학교는 음악대학 교수 및 전공생들의 전문교육을 제공하기로 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다문화가족에게 더 나은 지원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다문화 자녀들이 세계를 이끌어 갈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