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웨어 DR 서비스. (사진=KT)
VM웨어 DR 서비스. (사진=KT)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KT는 기업 시스템 재해복구 서비스 'VM웨어 클라우드 DR(재해복구)'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KT VMware Cloud DR(Disaster Restoration)은 기업의 중요 IT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보호하는 재해복구 서비스다. KT는 글로벌 가상화 솔루션사인 VMware와 손잡고, 장애 상황 발생을 대비해 시스템 재해 복구 기능을 비용 부담 없이 손쉽게 이용하도록 클라우드 환경에서 제공한다.

기존에는 재해복구 기능을 구성하기 위해 원격지에 시스템을 자체 구축하고 운영하는 불편과 비용 부담이 존재했다. KT VMware Cloud DR은 기존 시스템과 동일한 VMware 플랫폼을 활용해 간편하고 안전하게 도입할 수 있다. 특히 VMware를 이용해 중요 시스템을 구축한 기업 고객은 간편하게 VMware vCloud Availability 솔루션을 활용해 재해복구 서비스를 구성할 수 있어 손쉽게 서비스 연속성을 확보할 수 있다.

KT VM웨어 클라우드 DR은 KT 클라우드 포털사이트에서 신청 할 수 있다. KT는 출시를 기념해 오는 2월 28일까지 요금 할인, 전문 컨설팅, 추가 사은품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KT 클라우드사업담당 김주성 상무는 "KT VM웨어 DR 상품 출시로 재해복구 서비스 도입에 어려움을 있었던 기업 고객들에게 구축 편의성과 비용 효율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시대정신 시대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