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2.21 목 23:5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문화라이프 여행·공연
가을ㆍ겨울 ‘배낚시’, 10명 중 4명은 인천으로
  •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8.12.07 15:31
  • 댓글 0
▲ 낚시를 즐기는 10명 중 4명은 인천과 오이도 등 경인 지역을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여기어때)

[최용선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가을과 겨울 기간 국내서 배 낚시를 즐기는 10명 중 4명은 수도권과 접근성이 높아 당일치기 여행으로 충분하다는 이유로 인천과 오이도 등 경인 지역을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어때는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국내 배낚시 예약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인천, 오이도 등 경인지역 낚시 예약율이 전체의 40%를 차지했다고 7일 밝혔다.

다양한 미디어를 통해 배낚시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가까운 곳으로 떠나는 낚시 체험 인파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경인 지역은 5시간 내외로 부담없이 즐길 수 있어, 낚시 입문자의 당일 일정 방문이 이어졌다.

‘강릉ㆍ속초’로 대표되는 강원지역을 찾는 낚시객의 비율은 18%, 제주지역 예약은 15%였다. ‘경주ㆍ포항(12%), ‘거제ㆍ통영(8%)' 등의 지역이 뒤를 이었다.

‘태안ㆍ보령’에 항구가 있는 충남지역을 찾는 비율은 5%였다. 배낚시가 주요 국내여행 테마로 떠오르면서, 전국적으로 낚시 인파가 고루 분산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배낚시가 주요 여행 테마로 떠오르면서, 전국 어항에서 ‘낚시 열풍’이 불고 있다. 미디어를 통해 배낚시를 즐기는 연예인들이 다수 노출 되고, 액티비티 앱으로 접근성이 개선된 점이 주요 이유다.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SNS를 통해 이색 데이트, 체험 장소로 유명세를 타면서 대중성이 높아졌다. 인스타그램에서 해시태그 ‘낚시’를 검색하면 170만건, ‘배낚시’를 검색하면 6만 4000건이 넘는 게시글이 쏟아질 정도다.

김민정 여기어때 큐레이터는 “배낚시는 시간, 비용이 많이 드는 일부의 취미활동이 아니다. 배낚시 액티비티를 이용하면, 모든 장비 대여가 가능하기 때문''이라며 ''젊은 이용자의 접근성이 높아져 예약매출이 크게 늘고 있다. 배낚시가 ‘아재 전유물’라는 편견을 벗고, 가을과 겨울을 대표하는 핵심 액티비티로 주목받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cys4677@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최용선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미나 김종민, 결별 사실로.. 왜?황미나 김종민, 결별 사실로.. 왜?
김보라의 철벽? 머쓱한 억측에… 조병규 심쿵 스킨십 이제보...김보라의 철벽? 머쓱한 억측에… 조병규 심쿵 스킨십 이제보...
일본 지진, 심상찮은 흔들림… 진앙지 인근은 무려 진도 6...일본 지진, 심상찮은 흔들림… 진앙지 인근은 무려 진도 6...
[길몽흉몽 꿈해몽] 다리가 있어야 할 곳에 다리가 없어서 ...[길몽흉몽 꿈해몽] 다리가 있어야 할 곳에 다리가 없어서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