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2.18 월 12:1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CJ CGV, 2018년 매출 1조 7,694억원… 전년 동기 대비 3.2%↑
  •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2.12 16:29
  • 댓글 0

[왕진오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CJ CGV(대표이사 최병환, 079160)가 2018년 연결 기준 매출 1조 7,694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3.2%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연간 영업이익은 777억 원으로 9.9% 감소했다. 

▲ 'CGV 여의도관'.(사진=왕진오 기자)

지속적인 해외 시장 개척을 통해 극장 수가 늘면서 매출은 소폭 증가했다. CJ CGV는 지난해 12월 국내·외 통합 500호점을 돌파했고, 12월말 기준으로 국내를 비롯한 7개국에서 517개 극장, 3,784개 스크린을 운영하고 있다.

반면 국내·외 사이트 확대에 따른 투자 및 운영비가 증가하면서 영업이익은 소폭 감소했다. 터키 리라화 가치 하락 및 경제지표 악화에 따른 TRS 파생상품 평가손실,  영업권 손상이 일시적으로 반영되면서 당기순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다만 이는 장부상 평가 손실로, 2018년 8월 이후 리라화가 최저점을 찍은 후 회복 국면으로 진입하고 있어 향후 손실은 제한적일 것으로 보인다. 환율 상승에 따른 실적 회복과 더불어 TRS 파생상품은 평가 이익으로 돌아설 가능성도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지난해 4분기만 놓고 보면 매출 4,504억원, 영업이익 256억원을 기록했다. 4분기 실적을 사업 부문별로 살펴보면 우선 국내사업은 2,512억원의 매출과 106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신규 사이트를 지속적으로 오픈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소폭 늘었지만, 투자비 및 운영비가 증가하면서 영업이익은 줄어들었다. ‘마약왕’, ‘스윙키즈’, ‘PMC: 더 벙커’  등 연말 기대작의 흥행 부진으로 관객 수가 감소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

반면, 올해 1월 개봉한 ‘극한직업’이 천만 관객을 이미 돌파했고, ‘증인’, ‘사바하’, ‘캡틴 마블’ 등 기대작들이 속속 개봉함에 따라 올 1분기부터는 분위기가 급반전 될 전망이다.

중국의 경우에도 신규 사이트 증가에 따른 운영비가 증가하면서 4분기 매출과 영업 이익 모두 전년 동기 대비 감소한 803억원의 매출과 24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터키에서는 4분기 리라화 기준 매출은 11% 증가했지만,  리라화 가치 하락의 영향으로 인해 원화 환산 매출액은 19.7% 감소한 521억원에 머물렀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5.4% 감소한 100억원을 기록했다.

베트남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한 308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면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CJ CGV의 자회사 CJ 4D플렉스는 국내·외 스크린 수 확장에 힘입어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7.4% 증가한 339억원을 기록했다. 4DX로 재개봉한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의 흥행에 힘입어 영업이익 또한 46.2% 증가한 38억원을 달성했다.

CJ CGV는 2018년 실적이 다소 주춤했지만 여러 긍정적인 면을 확인한 한 해였다고 밝혔다.

2017년에 이어 글로벌 관객 수가 2년 연속 국내 관객 수를 넘어선 것은 주목할 만하다. 2018년 국내 CGV를 찾은 관객 수는 1억 195만명이었으며, 글로벌에서는 국내 보다 관람객이 1,156만명 더 많은 1억 1,351만명을 기록했다.

또한, 오감체험특별관 4DX와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가 진출 국가와 스크린 수, 콘텐츠 수를 지속적으로 늘리면서 새로운 영화 관람의 대표 포맷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는 점도 긍정적이다.

4DX는 지난해 전 세계 61개국, 612개 4DX관에서 2천 3백만명이 관람하였고, 2억 9천만달러의 박스오피스를 기록해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진출 국가는 한 해 동안 6개국이 늘었으며, 스크린 수는 137개 증가했다. 콘텐츠에 있어서는 17년 만에 4DX로 재개봉한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이 33개 상영관에서 26만 명의 관객을 동원해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뒀다. 이에 힘입어 오는 2월 20일 4DX로 재개봉하는  2편 '해리 포터와 비밀의 방'에 대한 반응 역시 뜨겁다.

음악 영화, 공포물,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장르에서 인기를 끈 스크린X도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지난해 국내외 스크린X 관람객은 4백만 명을 넘어섰고, 전세계 박스오피스도 4천만달러를 돌파했다.

특히 1백만명이 넘는 관객이 '보헤미안 랩소디'를 스크린X 버전으로 관람하면서, 스크린X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올해 1월 개봉해 2주일 동안만 상영한 ‘러브 유어셀프 인 서울’도 22만명 넘는 관객이 스크린X로 관람할 정도로 호응을 얻었다.

CJ CGV 최병환 대표는 “2018년은 터키의 국내 정치, 사회적인 이슈로 인한 리라화 가치 하락으로 전체 실적에 악영향을 끼쳤지만 글로벌 법인의 성장세는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며 “최근 이러한 리스크가 점차 완화되고 있어 터키 및 연결 실적 개선이 가시화 될 전망이고, 4DX와 스크린X를 통한 실적 견인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wangpd@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왕진오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린, 이수 자숙 3년·10년 후 린, 이수 자숙 3년·10년 후 "미워만 한다"→"제대로 ...
[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쌍용차, 코란도 실물이미지 공개·사전 계약 실시쌍용차, 코란도 실물이미지 공개·사전 계약 실시
티웨이항공 할인.. 티웨이항공 할인.. "오늘부터 사용 가능"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