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23 금 06:38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오늘의운세) 2019/02/14 개띠의 하루는 어떨까?
  • 전지혜 기자
  • 승인 2019.02.14 00:2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전지혜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2019/02/14 개띠의 오늘 하루는 친구들과의 의리도 좋지만 가족을 먼저 생각하는 것이 좋다. 친구와의 모임은 잠시 미루고 가정에서의 오붓한 저녁식사가 좋다. 가족의 화목이 모든 일의 근원임을 잊지 말라.

58년생은 행동으로 옮기지 않으면 다 무용지물이 된다.

70년생은 오늘 하루만은 괜찮겠지 하는 생각으로 절제하지 못하면 탈이 난다.

82년생은 인간관계에서 길한 일이 있는 날이다.

94년생은 윗사람의 한마디에 일리가 있다. 상황을 꿰뚫어 보는 안목이 필요한 날이다.

06년생은 동분서주하나 뜻대로 잘 이루어지지 않는다.

또한, 태어난 별자리에 따른 오늘의 운세는 아래와 같다.

☆ 양자리(3/21~4/19)

오늘은 귀인의 도움을 받아 좋은 성과를 거두는 하루가 될 것입니다. 직장인이라면 승진 운이 따르니 중요한 일을 멋지게 완성을 한 후 자신의 능력을 인정받아 귀한 자리로 발탁이 될 것입니다.

☆ 황소자리(4/20~5/20)

확신을 가지고 밀고 나가는 것이 당신에게 좋은 결과를 가져 하루는 행운이 왔음을 인식하시고 성공의 목표를 향해 힘차게 전진하세요. 오늘은 확고한 신념과 주관이 필요합니다.

☆ 쌍둥이자리(5/21~6/21)

완벽한 성향으로 인해 스스로 피곤해 질 수 있습니다. 자신의 기준에 다른 사람을 맞추다 보니 돌아오는 것은 고독 뿐입니다. 대인관계에 힘쓰며 너그러운 표현력을 길러야 합니다.

☆ 게자리(6/22~7/22)

활동성이 떨어지고 나만의 세계에 빠져 헤어나오지 못할 수 있습니다. 잠시 휴식과 생각의 전환이 필요한 날이므로 지인들에게 전화를 이용한 대화를 시도해 보길 바랍니다. 긍정적이고 현실적인 대안을 찾기 위해 스스로 현명해 져야 합니다.

☆ 사자자리(7/23~8/22)

오늘은 지금까지의 모든 주변을 정리 하여야 하며 기반을 다져야 하겠습니다. 아직 때가 아니니 섣부른 판단은 금물입니다. 성가신 일은 피하지 말고 가족과 협조하고 어려운 일에 부딪히면 상황을 받아들여야 합니다.

☆ 처녀자리(8/23~9/23)

여기저기 일이 터지니 정신 없는 하루 입니다. 대책 없는 두려움이 앞서지만, 당신은 할 수 있습니다. 차분히 마음을 가르치고 해결하기 쉬운 것부터 차근히 풀어나가야 합니다.

☆ 천칭자리(9/24~10/22)

행운이 따르는 만큼, 곤란한 상황이 예상됩니다. 정신적으로 피로가 몰릴 수 있으니 심신을 안정할 수 있도록 재충전의 힘을 얻는 것이 좋습니다. 노력의 대가는 크게 다가올 것이니 용기와 성실함으로 대처해야 할 것입니다.

☆ 전갈자리(10/23~11/22)

오늘은 그간의 스트레스를 한방에 날려버릴 순간이 올 것입니다. 쓸모 없는 걱정은 말고 당신의 능력을 믿고 추진하는 것이 좋습니다. 체력보강을 위해 운동을 시작해 보는 것도 좋습니다.

☆ 사수자리(11/23~12/24)

오늘은 당신의 운이 불리한 날입니다. 따라서 오늘은 적극적으로 나서기 보다는 자중하며 조용히 지내는 것이 현명한 처신일 것입니다. 따라서 매사에 신중해 경솔한 언행을 피해야 할 것입니다.

☆ 염소자리(12/25~1/19)

심신이 피곤하루 입니다. 어려운 상황을 피하려고 하기보다 다가온 일들에 순응하면 마음도 편안해지고, 해결할 방법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 물병자리(1/20~2/18)

오늘은 당신의 운명이 바뀌는 운세이기 때문에 과거의 미련을 떨쳐 버리고 새로운 운명을 맞이하길 바랍니다. 특히 변환의 과정에 어려움이 따르기 때문에 당신은 지금 의기소침할 수 있습니다.

☆ 물고기자리(2/19~3/20)

자신의 목표를 벗어나지 말고, 사물을 넓은 시야로 보는 힘을 길러야 합니다. 유학이나 해외근무를 생각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오늘을 준비기간으로 삼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데일리운세/사주닷컴]

전지혜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