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6.16 일 17:3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유통
현대건설-현대건설기계-SK텔레콤, '건설기술'도 스마트 하게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4.29 13:02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현대건설, 현대건설기계, SK텔레콤이 드론 자동제어기술 개발을 완료해 국내외 건설현장을 원격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게 돼 스마트 건설기수 개발의 초석을 마련했다.
 
현대건설과 현대건설기계(주), SK텔레콤은 29일 최근 (건설현장관리) ‘드론 자동제어기술 개발 및 건설현장 실증’을 통해 스마트 건설기술 협업의 첫 발을 내딛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최근 건설현장에 널리 활용되고 있는 드론을 이용한 것으로, SK텔레콤의 실시간 영상관제 솔루션 ‘T 라이브 캐스터’를 건설현장과 사무공간에 각각 적용해 본사나 현장 사무실에서 국내외 현장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현장의 기술적인 문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했다.
 
‘T 라이브 캐스터를 탑재한 드론이 건설현장을 촬영하면 고화질 영상이 5G 및 LTE 망을 통해 관제센터로 실시간 전송된다.
 
관제센터에서는 필요한 화면을 모니터링 하며 현장 담당자와 의견을 나눌 수 있고, 해당 영상을 다시 다른 곳으로 송출할 수도 있다.
 
드론을 활용한 측량 등 스마트 건설기술을 이미 현장에 적용하고 있는 현대건설은 이번 기술을 통해 국내외 이백여 곳에 달하는 건설현장에서 발생하는 현안 대응 시간이 단축될 것으로 기대한다.
 
바다를 가로지르는 교량, 초고층빌딩, 거대한 석유화학 플랜트 등 대규모의 건설현장에서, 드론을 조종해 고해상도의 영상을 촬영하고 본사와 실시간으로 공유가능하다.
 
이들은 최근 독일 뮌헨에서 열린 세계 최대 건설기계 및 관련기술 전시회 ‘바우마 2019(BAUMA 2019)’에서 국가간 경계를 넘은 드론 관제 시연을 안정적으로 선보이며 글로벌 건설시장 적용 가능성을 증명한 바 있다.
 
서영호 현대건설 기술솔루션실장은 “한국 건설산업 발전에 앞장서온 현대건설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스마트 건설기술 개발․적용에 회사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SK텔레콤, 현대건설기계와의 기술 협업에서도, 현대건설의 국내외 현장 시공․운영 노하우가 바탕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했다.
 
한편 현대건설은 현재 40기 이상의 드론을 국내외 현장에 보급하고 측량 및 진도관리에 활용하고 있다. 수차례의 현장실증을 거쳐, 현대건설 전체 토목현장의 절반이 넘는 곳에서 드론측량을 적용했으며 현장 규모와 특성에 맞도록 선별적으로 운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반지하로맨스, 신곡 This is love (좋다고 말해)...반지하로맨스, 신곡 This is love (좋다고 말해)...
06월 16일 12시 기준 '알라딘'가 예매율 48.2%로...06월 16일 12시 기준 '알라딘'가 예매율 48.2%로...
[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2시 이더리움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16일 11시 기준, 어반 자카파(Urban Zakapa)...16일 11시 기준, 어반 자카파(Urban Zakapa)...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