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9.15 일 20:4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컴투스 후원, 3대3 농구 프로리그 개막…온라인 2만2000명 시청- 3대3농구 프로리그 ‘컴투스KOREA 3X3 프리미어리그 2019’ 19일(일) 고양 스타필드서 개막
  •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20 13:21
  • 댓글 0
▲ 컴투스가 후원하는 한국 3대3 프로농구가 개막했가다. 개막식은 온라인을 통해 2만2000여명이 관람했다. (사진=컴투스)

[이창환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컴투스가 후원하는 한국 3대3 농구 개막 경기를 2만2000여명이 온라인으로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는 지난 19일 한국3대3농구연맹이 주관하고 자사가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는 3대3농구 프로리그 ‘컴투스 KOREA 3X3 프리미어리그 2019’가 개막했다고 20일 밝혔다.

컴투스는 3대3농구의 활성화와 저변 확대의 토대를 마련하고, 다양한 계층의 선수 육성을 통한 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목적으로 이번 프로리그의 후원을 진행하고 있다.

고양 스타필드 중앙아트리움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는한국3대3농구연맹 양재택 회장의 개막 선언과 컴투스 이규열 투자전략실 이사의 시투 등 개막식을 시작으로 총 8개 팀의 1라운드 개막 경기로 이어졌다.

이날 개막전에는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국가대표로 선발된 이승준, 김동우, 장동영, 박진수를 비롯해 유튜브 농구 스타로 잘 알려진 한준혁 등이 대거 출전해 박진감 넘치는 경기 진행으로 현장 관람객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또한, 네이버, 아프리카TV, 유튜브등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약 2만 2000여명이 시청하는 등 높은 인기를 보였다.

이날 1라운드의 경기는 치열한 접전 끝에 일본 상위권 선수들로 구성된 ‘도쿄다임’이1위를 차지했으며, 전자랜드 전현우 선수가 참여한 ’윌(WILL)’이 2위, 3X3 국가대표 이승준 선수 등이 주축을 이루는 ‘무쏘’가 3위를 기록했다.

컴투스KOREA 3X3 프리미어리그 2019’는 오는 8월 3일까지 약 3개월간 총 8라운드의 경기를 진행하며, 8월 10일 플레이오프 경기를 통해 최종 우승팀을 선발하게 된다. 우승팀에게는상금 1천만 원과 함께 10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열리는 3대3농구 월드 투어 대회 ‘제다 마스터즈 출전권’이 주어진다.

현재 컴투스의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M&A 전문가로 활약하고 있는 이규열 이사는 “새로운 도전의 상징이 되는 3대3농구 프로리그가 오늘 개막전을 시작으로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며 “성공적인 리그 운영으로 많은 농구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스포츠 문화 축제로 자리매김하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펼쳐나갈 계획”라고 밝혔다.

한편 오늘 개막식의 시투자로 참여한 이규열 이사는 대학 시절 현역선수로 활약하던 농구인 출신으로 첫 시투에 슛을 성공시키며 녹슬지 않은 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lee10@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이창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핫이슈’ 손흥민 골, 팬들의 시선 사로잡은 반전의 과거 ...‘핫이슈’ 손흥민 골, 팬들의 시선 사로잡은 반전의 과거 ...
[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18시 비트코인 시세]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별 최고...
블랙핑크 제니, 블랙원피스로 뽐낸 남심 도둑의 완벽 미모와...블랙핑크 제니, 블랙원피스로 뽐낸 남심 도둑의 완벽 미모와...
09월 15일 12시 기준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예...09월 15일 12시 기준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예...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