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8.18 일 23:29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지주 체제 출범후 첫 해외IR 실시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5.20 16:54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지주 전환 후 일본 및 홍콩지역 해외투자자를 대상으로 첫 해외IR을 실시하기로 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손 회장이 지난 19일부터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일본 및 홍콩에서 해외IR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IR 일정 동안 손 회장은 국부펀드 및 글로벌 대형 자산운용사, 연기금 등의 해외투자자들을 만날 예정이며 글로벌 투자자들의 면담 요청이 쇄도해 당초 계획보다 일정을 늘렸다.

더욱이 지주 체제 출범 후 첫 번째인 만큼 손 회장은 2018년 호실적에 이어 지난 1분기 경상기준 사상 최대실적을 달성한 경영성과 및 본격적인 비은행부문의 M&A를 통한 우리금융그룹의 성장성을 강조하면서 글로벌 투자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기존 투자자와의 우호적 관계 유지는 물론 신규 투자 확보에도 공을 들여 적극적인 주가관리를 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앞서 손 회장은 지난해 런던, 스톡홀름, 홍콩, 싱가폴 등 해외 주요 국제금융도시를 중심으로 해외IR을 실시했으며 지주사 체제 전환 이후의 중장기 비전을 설명했다. 이를 통해 해외투자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내 올해 성공적 지주 체제 출범에도 기여한 바 있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올해 들어 외국인 지분율이 2% 이상 증가하는 등 글로벌 투자자들의 투자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손태승 회장의 해외IR은 장기투자자들로부터 우리금융그룹에 대한 신뢰를 공고히 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 8월 하순경에는 미국 등 북미지역에서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IR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논란 증폭’ 구혜선, 핫이슈 등극한 충격 진실은?... ...‘논란 증폭’ 구혜선, 핫이슈 등극한 충격 진실은?... ...
‘핫이슈’ 안재현, 논란 빚은 충격 진실... “두 사람이...‘핫이슈’ 안재현, 논란 빚은 충격 진실... “두 사람이...
‘핫이슈’ 구혜선 한 장의 사진... “진실 논란 속 네티...‘핫이슈’ 구혜선 한 장의 사진... “진실 논란 속 네티...
안재현 ‘진실 공방’... “7년 이하의 징역까지 처벌 가...안재현 ‘진실 공방’... “7년 이하의 징역까지 처벌 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