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519
  • UPDATE : 2019.7.19 금 17:2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추미애 의원, 국제기구 분담금 중복지출 막는다
  •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7.08 12:06
  • 댓글 0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추미애 의원이 국제기구 분담금의 중복 지출을 막기 위해 ‘국제기구 분담금 운영 및 관리에 관한 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추 의원은 “국제기구 분담금 심의위원회의 평가 통해 효율적 예산집행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추 의원(서울 광진구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미주소위원장)은 지난 5일 ‘국제기구 분담금 운영 및 관리에 관한 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7일 밝혔다.

추 의원은 “외교부 외 35개 부처가 406개 국제기구 분담금 7352억 원을 기여했지만 범정부 차원의 국제기구 분담금 관리·조정 체계 부재로 전략적인 외교정책 추진 및 예산의 효율적 사용을 저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최근 외교부 자료에 따르면 2017년 기준 분담금은 외교부 111개, 여타 부처(35개) 295개로 총 406개이다. 금액으로는 외교부가 4415억 원(60.1%), 여타 부처(35개) 2936억 원(39.9%)으로 총 7352억 원이다. 이 분담금 현황은 2017년 4월 외교부에서 각 부처 협조를 통해 파악한 수치로 일부 누락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국제기구 분담금 관리·조정체계 부재로 인해 국제기구 분담금 기여는 국정철학 및 외교정책 목표 간의 연계로 이어지기 어려운 실정이며 전략적인 외교정책 추진과도 부합되기 어려운 상황이다.

또 국가 예산으로 지급되는 국제기구 분담금 납부액이 통계조차 투명하게 파악되지 않고 유사한 목적의 국제기구 분담금을 중복 기여하는 등 예산집행의 실효성 문제도 제기된다.

추 의원은 “우리 정부의 국제사회 위상이 고취되고 있는 상황에서 외교부에 국제기구 분담금 심의위원회를 두고 분담금 집행 실적과 자체평가 및 분담금 부담 계획을 통해 외교정책 수행 및 예산의 효율적 사용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법안에는 추 의원을 비롯해 이재정, 신창현, 맹성규, 송영길, 기동민, 이후삼, 심기준, 천정배, 임종성, 정춘숙, 이수혁 의원이 공동발의자로 함께 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광수 의원, “몰카범죄 10명중 2명 면식범…20대 이하...김광수 의원, “몰카범죄 10명중 2명 면식범…20대 이하...
제주항공, 일본 여행 보이콧 '직격탄'…3분기도 암울제주항공, 일본 여행 보이콧 '직격탄'…3분기도 암울
中 사드보복 이어 日 불매운동까지, 롯데 '수난시대'中 사드보복 이어 日 불매운동까지, 롯데 '수난시대'
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대미술 프로젝트 ’apmap 2019...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대미술 프로젝트 ’apmap 2019...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