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노진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 개성 강한 중견 배우 김형범이 2020년 빅투아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배우 김형범은 최근 빅투아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전세현, 김해원, 정대로 등 개성 넘치는 배우들과 한식구가 됐다.

지난 2000년 SBS 9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김형범은 드라마 ‘차달래 부인의 사랑’, ‘당신은 너무합니다’, ‘옥중화’, ‘리멤버’, 영화 ‘박수건달’, ‘7급 공무원’, ‘울 학교 이티’, '해신'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과 화면 장악력으로 대중들의 사랑받았다.

또뮤지컬 ‘위대한 캣츠비’와 연극 ‘그날의 시선’, ‘2013 갈매기’, ‘여보 고마워’ 등 다수의 작품으로 무대에 오르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기도 했다.

빅투아 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김형범은 자신만의 연기관이 뚜렷하고,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카멜레온 같은 배우"라며 "2020년을 배우 김형범과 함께 시작할 수 있어 매우 기쁩니다. 앞으로 더욱 다양한 영역에서 자신만의 매력을 십분 더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배우 김형범은 영국에서 센세이션을 일으키며 화제작으로 등극했던 연극 ‘BULL(불)’로 약 4년 만에 연극 무대로 복귀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