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GS건설이 분양하는 안양 ‘아르테자이’가 무순위 청약에서 평균 4191대 1을 기록하며 100% 계약이 완료됐다.

GS건설은 15일 경기도 만안구 안양2동 일대에 분양한 아르테자이가 무순위에서 평균 4191대의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00% 계약 완료했다고 밝혔다.

앞서 GS건설은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자이 홈페이지에서 무순위 접수를 받았다. 그 결과 8가구에 3만3524명 몰려 평균 청약 경쟁률 4191대 1을 기록했다.

해당 아파트는 지난달 4일 1순위 청약접수에서도 지난해 안양시 1순위 최다 접수건 수를 기록하며 평균 32.4대 1로 마감한 바 있다.

지난 14일 당첨자 발표 당일 계약도 100% 마무리됐다.

분양 관계자는 “아르테자이는 안양예술공원을 끼고 있는 쾌적한 주거환경과 지하철과 도로교통을 이용해 서울로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입지적 장점에 자이의 브랜드파워와 비규제지역이란 장점이 더해진 점이 단지 완판(완전판매)의 비결”로 꼽았다.

아르테자이는 안양예술공원입구 주변지구 재개발로 들어서는 아파트다.

지하 3층 지상 최고 28층 12개 동 총 1021가구로 구성된다. 단지 뒤편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고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거리에 안양예술공원이 있어서 가벼운 산책과 운동은 물론 관악산, 삼성산과도 연결돼 등산도 가능하다. 입주는 2022년 08월 예정이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채택된 제보는 사례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