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UPDATE : 2017.12.12 화 09:29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술IT
《2018년 6.5인치 아이폰X+》듀얼심 지원 가능?5.8인치(OLED) = 2018 iPhoneX
6.5인치(OLED) = 2018 iPhoneX+
6.1인치(LCD)
  • 배만섭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7.12.07 17:07
  • 댓글 0

달 전 홍콩 KGI 증권분석가인 궈밍츠(郭明池, guo ming chi)의 보고서에 따라 애플의 차세대 《2018 아이폰X는 디스플레이 화면 크기에 따라 3종류의 아이폰X가 출시될 것이라고 전망성 보도가 있었다.

▲ <사진@애플전문 IT매체 맥루머>

[배만섭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여기에 최근 노무라 증권가 소식에 따라 위 보도를 뒷받쳐 주는 보도가 흘러나왔다.

노무라 역시 화면크기별로 5.8/6.1/6.5인치의 3가지이며, 이중에서 6.1인치 2018 《아이폰X》는 OLED디스플레이가 아닌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될 전망이라고 언급했다. 5.8인치 모델은 458 PPI, 6.5인치 《아이폰X+(플러스)》는 480~500 PPI, 6.1인치 모델은 320~330 PPI.

세 개 모델 모두 현재 기 출시된 《아이폰X》와 같은 엣지투엣지(edge-to-edge) 디스플레이 디자인을 갖추었으며, TrueDepth 카메라 기능 모듈을을 탑재한 '페이스ID' 보안시스템을 갖출 것이라고 노무라 증권이 밝혔다.

5.8인치(OLED) = 2018 iPhoneX
6.5인치(OLED) = 2018 iPhoneX+
6.1인치(LCD)

LCD 6.1인치 모델은 중저가형 《아이폰X》으로 약 650~900 미국 달러가 책정될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포스 터치 기능과 듀얼 카메라는 빠지고 싱글 카메라(@후면) 모듈만 탑재될 것으로 예측했다. 그리고 인도 방갈로 소재의 '위스트론(Wistron Corporation(Chinese 緯創資通股份有限公司))' 공장과 중국 상하이의 페가트론(Pegatron) 공장에서 조립될 예정이라고도 보도했다.

LCD 6.1인치 iPhoneX = '페이스ID' O + 포스터치 + 듀얼카메라 X
2018 iPhoneX플러스 = 듀얼 심 + 256GB RAM O

또한, 5.8인치형 OLED 디스플레이의 《2018 아이폰X+는 용량이 최대 256GB 램까지 옵션화되고, 듀얼 심(dual-SIM) 카드로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저가형 모델이 아닌 5.8·6.5인치의 《2018 아이폰X(+)는 중국 정저우 폭스콘(Foxconn) 공장에서 조립될 것으로도 보도되었다.

배만섭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euss@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 후원하기>

배만섭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노량진 결핵, 그와 접촉한 사람들 어떤 조치 취하고 있나?노량진 결핵, 그와 접촉한 사람들 어떤 조치 취하고 있나?
평창 스니커즈, 대리구매 통해 4만5천원으로 싸게 살 수 ...평창 스니커즈, 대리구매 통해 4만5천원으로 싸게 살 수 ...
옵션열기, “어디서 가져왔기에 ‘옵션열기’는 뭐하는거야?”...옵션열기, “어디서 가져왔기에 ‘옵션열기’는 뭐하는거야?”...
정인영, “손과 발, 머리가 작아서 콤플렉스… 이금희 선배...정인영, “손과 발, 머리가 작아서 콤플렉스… 이금희 선배...
결핵, 이런 증상 발생하면 의심하고 병원 가서 검사해봐야결핵, 이런 증상 발생하면 의심하고 병원 가서 검사해봐야
정인영, 힐 벗고 자리에서 일어나 줄자로 쟀더니 “우와” ...정인영, 힐 벗고 자리에서 일어나 줄자로 쟀더니 “우와” ...
'평창 스니커즈' 완판은 시간문제, 연이은 놀라운...'평창 스니커즈' 완판은 시간문제, 연이은 놀라운...
‘옵션열기’ “은신처도 알고 있으니 살길은 반성하고... ...‘옵션열기’ “은신처도 알고 있으니 살길은 반성하고...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