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ISSN 2636-0489
  • UPDATE : 2019.2.18 월 12:16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육아전쟁 돌입한 영애씨…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7=엄마영애씨 시즌1
  •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9.02.09 09:3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7 방송화면/tvn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7’이 시리즈의 화려한 부활탄을 쏘아 올렸다.

8일 첫 방송을 시작한 tvn‘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7’은 ‘막돼먹은 영애씨 시리즈’중 열일곱 번째 드라마로 ‘톱스타 유백이’의 후속작이다.

이날 방송에서 영애씨는 승준의 취직으로 강원도에서 독박육아의 전쟁터 속에 남겨진 모습으로 그려졌다.

경단녀라는 꼬리표를 달고 인생2막을 꿈꾸는 영애씨는 첫 등장부터 아이를 안고 멧돼지에 쫒기는 상황을 연출하면서 전작의 코믹했던 연기를 떠올리게 만들었다.

하지만 멧돼지를 생포하면서 마을을 구했다는 영웅심에 들떠 아이를 미용실에 남겨놓고 오면서 출산으로 인한 건망증까지 생겼다는 것을 암시했다.

한편, 부득이한 사정으로 아이와 함께 버스여행을 해야 했던 영애씨는 버스에서 앞으로 근무하게 될 사무실의 새로운 사장인 정보석에게 약간의 피해를 입히고 이어지는 택시 정류장에서도 다투는 등의 모습을 보였다.

누구인지 초면에 알 길 없었지만 ‘개저씨’라는 욕설까지 한 마당에 드라마 종반에 두 사람이 마주치는 장면은 다음 회차를 더욱 기대하게 만드는 요소로 작용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