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톡뉴스
  • UPDATE : 2018.6.25 월 21:21
  •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최명길 조카 권율, “후광 없이 자신의 연기만으로 알려지기 원해”
  •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7.12.05 14:1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 사진 : 최명길 sns

배우 최명길이 5일 인터넷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화제인 가운데 권율이 배우 최명길의 조카인 사실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앞서 한 매체는 “권율이 김한길 최명길 부부의 처조카다”라고 보도했다. 하지만 권율은 이모(최명길)와 이모부(김한길)의 후광 없이 오로지 자신의 연기만으로 알려지기를 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권율(36)은 중앙대학교 연극학과 출신으로 데뷔 초 6년간 권세인으로 활동하다 지난 2012년 현재 소속사인 사람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하면서 개명했다.

권율은 지난 2007년 드라마 ‘달려라 고등어’로 데뷔해 영화 '박열'(2017), '최악의 하루'(2016), '사냥'(2016), '명량'(2014), '잉투기'(2013), '피에타'(2012), 드라마 '귓속말'(2017), '한번 더 해피엔딩'(2016), '식샤를 합시다2'(2015) 등의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권율은 최근 개봉한 영화 ‘미옥’에서 ‘공명’ 역을 맡아 악역 연기를 훌륭하게 해냈다. 또 지난 1일 홍콩에서 개최된 ‘2017 MAMA’에 시상자로 참석했다.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 후원하기>

디지털뉴스팀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